본문으로 바로가기
61414653 1092020071361414653 04 0401001 6.1.15-RELEASE 109 KBS 0 true true false false 1594636166000 1594636637000

중국 남부 최악의 홍수…1998년 대홍수 때보다 더 내렸다

글자크기

[앵커]

중국 남부의 홍수 사태가 악화 일로입니다.

비는 계속 내리고, 장강의 수위도 계속 높아져 1998년 대홍수 때보다 상황이 더 나빠지는 분위깁니다.

베이징에서 강민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중국에서 가장 큰 담수호 포양호의 수위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습니다.

1998년 대홍수 때보다 더 높아졌고, 인근 주거지와 농경지 침수가 빠르게 확대되고 있습니다.

둑이 무너질 경우 참사가 우려되는 상황입니다.

시진핑 주석 지시로 군인들이 대거 투입돼 제방을 쌓고 있습니다.

[가오위/중국 동부전구 육군 소속 : "임무가 중요한데, 시간이 없는 것이 관건입니다. 제방을 쌓는데 아무거나 되는게 아니고 이 모래 주머니를 단단히 밟아 쌓아야 합니다."]

지난달 2일부터 시작돼 무려 40일 이상 장강 유역에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1998년 대홍수 때보다 54.8mm 더 내렸고, 1961년 이후 역대 2번째로 많은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예젠춘 중국 수리부 부부장은 중국 남부 433개 하천에서 경계 수위를 넘는 홍수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재민이 무려 3천 8백만 명에 육박하고, 경제 손실은 우리 돈으로 14조 원을 넘어섰습니다.

시진핑 주석은 홍수 방지 상황이 매우 심각하다며 강력하고 효과적인 조치를 주문했습니다.

후베이 우한 등 코로나19 피해가 극심했던 지역이 다시 홍수 피해를 입고 있다는 점도 주목됩니다.

돼지 축사가 물에 잠기면서 잠잠해 진 아프리가 돼지열병이 다시 확산될 우려도 커지고 있습니다.

중국 중앙기상대는 장강 중하류를 중심으로 오는 16일까지 폭우가 내릴 것이라고 예보해 중국의 홍수 피해는 더 커질 것으로 우려됩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강민수입니다.

촬영기자:윤재구/영상편집:김형균/그래픽:김현석

강민수 기자 (mandoo@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