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14532 1192020071361414532 02 0213001 6.1.15-RELEASE 119 연합뉴스TV 61245912 true true false false 1594635748000 1594635754000

최숙현 선수 폭행 혐의 운동처방사 결국 '구속'

글자크기
최숙현 선수 폭행 혐의 운동처방사 결국 '구속'

[앵커]

최숙현 선수를 비롯해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선수들을 폭행한 혐의 등을 받고 있는 운동처방사 안주현 씨가 결국 구속됐습니다.

가혹행위 당사자로 지목된 사람들 가운데에는 처음으로 구속된 건데요.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을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한 진상 규명도 속도를 낼 전망입니다.

이상현 기자입니다.

[기자]

고 최숙현 선수 등에 대한 폭행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운동처방사 45살 안주현 씨가 구속 수감됐습니다.

이에 앞서 대구지법 강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안 씨에 대한 구속전 피의자 심문을 마친 뒤 도주와 증거인멸이 우려된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감독과 주장 등 가혹행위 당사자로 지목된 인물 가운데 첫 구속 사례입니다.

앞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위해 법정을 찾은 안 씨는 취재진의 질문에 짧게 답했습니다.

<안주현 /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운동처방사> "(피해자들에게 한 마디 해주세요.) 죄송합니다. (성추행 혐의 인정하십니까?) …"

안 씨는 의사 면허나 물리치료사 자격증 없이 선수들에게 의료 행위를 하고 치료비 등 명목으로 돈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선수들을 폭행하고 여자 선수들을 성추행한 혐의에 대해서도 수사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처럼 많은 혐의를 받고 있는 안 씨지만 최숙현 선수가 숨진 뒤 잠적해 그동안 행방을 알 수 없었습니다.

경찰이 체포 영장을 발부받아 잠적 열흘 만인 지난 10일 안 씨를 체포했고 주거지 압수수색 등 강도 높은 수사를 이어왔습니다.

대부분의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안 씨가 구속됨에 따라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가혹행위 등에 대한 수사는 더욱 속도를 낼 것으로 보입니다.

연합뉴스TV 이상현입니다. (idealtype@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