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06982 1082020071361406982 08 0804001 6.1.16-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4620065000 1594620090000

'하이퍼스케이프·와치독스·발할라' 유비소프트, 하반기에 신작 쏟아낸다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유비소프트가 하반기 신작 게임들을 미리 공개했다.

13일 유비소프트 측은 "디지털 컨퍼런스 유비소프트 포워드(Ubisoft Forward, 이하 유비포워드)를 통해 현재 자사가 개발중인 신작 정보를 대거 공개했다"고 밝혔다.

◆ 하이퍼스케이프 오픈 베타 테스트 시작… 12세 이상 누구나 플레이 가능

유비소프트는 자사의 하이퍼스케이프(HyperScape™)가 오픈 베타 테스트에 돌입했다. 유비소프트 몬트리올에서 개발한 하이퍼스케이프는 2054년 미래를 배경으로 최대 100명의 플레이어가 동시에 전투를 벌이는 도시형 배틀로얄 방식의 1인칭 멀티플레이 FPS게임이다.

플레이어는 하이퍼스케이프 공식 웹사이트에서 게임을 다운받기만 하면 곧바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오픈 베타 테스트 기간 동안 Crown Rush Solo, Crown Rush Squad, Hack Runner Squad, Turbo Mode Squad 등 다양한 게임 모드를 자유롭게 즐길 수 있으며, 트위치 연계 시스템인 '크라운캐스트 트위치 익스텐션'을 통해 방송 시청자로서 스트리머와 함께 게임 콘텐츠도 즐기기 가능하다.

하이퍼스케이프는 기술 테스트 참여자들로부터 역동적이고 긴장감 있는 연출과 빠른 게임 전개로 배틀로얄 게임의 정수를 보여준다는 긍정적인 피드백을 받은 바 있다. 특히 하늘과 땅, 옥상과 건물 내부를 넘나드는 수직적인 전투, 다양한 무기와 특수 능력, 혁신적인 전장 환경, 최후의 전투모드 등을 통해 플레이어에게 극한의 몰입감을 선사한다는 평가다.

하이퍼스케이프는 한국 게임물관리위원회로부터 12세 이용가 등급을 받았으며 PC, PlayStation®4, Xbox One으로 올 여름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브라울할라 모바일 8월 6일, 엘리트스쿼드 8월 27일 출시

유비소프트의 무료 대전 게임 브라울할라(Brawlhalla®) 모바일 버전이 8월 6일 출시되어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플레이어들은 Jaeyun, Rayman 등 50가지의 고유 캐릭터 중 본인이 원하는 캐릭터를 골라 싱글 플레이, 협동 모드, 온라인, 로컬 매치 등 다양한 모드를 즐길 수 있다.

브라울할라는 크로스 플랫폼을 지원, Nintendo Switch™, PlayStation®4, Xbox One X, Windows PC 등으로 게임을 즐기는 전세계 4천만명 이상의 플레이어들과 함께 대전을 벌일 수 있다.

오는 8월 27일에는 모바일 RPG 게임 엘리트스쿼드(Tom Clancy’s Elite Squad™)가 출시된다. 유비소프트 아울리언트가 개발한 엘리트스쿼드는 고스트리콘, 스플린터 셀, 디비전, 레인보우식스 등 톰 클랜시의 다양한 세계관을 기반으로 한 밀리터리 모바일 RPG 게임으로 작년 e3 2019 현장에서 첫 공개되며 팬들의 큰 호응을 받은 바 있다.

브라울할라 모바일과 엘리트스쿼드 모드 구글 플레이 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사전 예약자들에게는 정식 출시 이후 게임 내 특별 아이템을 선물로 제공한다. 사전예약 및 게임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와치독스: 리전 10월 29일 정식 출시… 혁신적인 게임 경험 선사 예고

유비소프트의 오픈월드 TPS 게임 와치독스: 리전(Watchdogs: Legion)은 10월 29일 정식 출시된다. 와치독스: 리전은 올해 초 출시 연기로 많은 팬들의 아쉬움을 자아냈던 만큼 게임의 완성도를 더욱 높여 그동안 아무도 느껴보지 못했던 혁신적인 게임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와치독스: 리전에서 플레이어는 게임의 배경인 런던 도시에 살고 있는 시민들 중 누구라도 플레이할 수 있고 자유롭게 이들을 저항군에 영입해 팀원으로 고용할 수 있다.

게임에 등장하는 모든 시민들은 저마다 자신들이 살아온 배경을 기반으로 각자 고유의 성격, 직업, 스킬셋을 가지고 있어 플레이어가 조직하는 저항군 조합에 따라 매우 다채로운 게임 플레이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와치독스: 리전은 PlayStation®4, Xbox One, Stadia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출시되며 차세대 콘솔기기인 Xbox Series X이나 PlayStation®5용 타이틀로 무료 업그레이드도 지원한다. 또한 와치독스: 리전은 Xbox Series X와 Nvidia RTX 기반의 PC에서 레이트레이싱이 적용되며 PlayStation® 5의 햅틱 컨트롤도 지원해 더욱 사실적인 게임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어쌔신크리드 발할라 11월 17일 정식 출시… 게임 플레이 영상 공개하며 기대감 높여

유비소프트의 액션 어드벤처 게임 어쌔신크리드® 발할라(Assassin’s Creed® Valhalla)는 오는 11월 17일 정식 출시된다. 어쌔신크리드® 발할라는 유비포워드에서 양손무기 사용, 레이드, 습격, 오픈월드 활동 등 플레이 영상도 함께 공개하며 팬들의 기대감을 한껏 높였다.

유비소프트 몰트리올에 소재한 Assassin’s Creed Black Flag 팀과 Assassin’s Creed Origins 팀의 주도로 개발된 어쌔신크리드® 발할라는 잉글랜드 암흑시대의 잔혹한 시대적 배경을 기반으로 역동적이고도 아름다운 오픈 월드를 구현해 기존 바이킹 컨셉의 게임들과는 비교를 거부할 정도의 사실적인 게임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어쌔신크리드® 발할라는 Windows PC, PlayStation®4, Xbox One, Stadia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Xbox Series X 및 PlayStation®5로의 무료 게임 업그레이드도 지원한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파 크라이 6 깜짝 공개… 2021년 2월 18일 정식 출시

유비소프트는 자사의 대표작 중 하나인 파 크라이(Far Cry®)의 신작 파 크라이 6(Far Cry® 6)를 개발 중이며 내년 2월 18일에 정식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특히 유비소프트는 유명 배우들과 제작진들도 함께 게임 개발에 몰두하고 있으며 헐리웃 수준의 탄탄하고 흡입력 있는 스토리를 게임에 담아낼 예정임을 알리며 팬들의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파 크라이 6에는 미국 유명 드라마 '브레이킹 배드'에서 마약 거물 거스로 등장했던 지안카를로 에스포지토(Giancarlo Esposito)와 애니메이션 '코코'의 주인공 미구엘을 맡았던 안소니 곤잘레스(Anthony Gonzalez)가 배우로 참여한다.

여기에 '나르코스'의 음악감독 페드로 브롬프만(Pedro Bromfman)과 웨스트월드, 트루 디텍티브 등으로 에미상을 수상한바 있는 패트릭 클레어(Patrick Clair)도 제작자로 합류, 게임의 완성도를 더욱 높일 예정이다.

유비소프트 토론토에서 개발 중인 파 크라이 6는 현대 게릴라전의 심장부인 야라 지역에서 전투를 벌이게 되는 캐릭터들의 복잡한 내면을 섬세하게 구현해낼 예정이다.

이곳에서 플레이어는 혁명에 휩쓸린 현지인 다니 로하스(Dani Rojas)가 되어 압도적인 권력에 맞서며 무자비한 게릴라 전투를 치르게 된다. 파 크라이 6는 현재 사전예약을 진행 중으로 더 자세한 내용은 파 크라이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유비소프트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