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04933 0372020071361404933 04 0401001 6.1.15-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4617359000 1594617366000

中 기록적 폭우…1998년 대홍수 강우량 넘어서

글자크기

창장 유역 강수량 1998년 기록 넘어

추가 폭우로 인한 수해 확산 가능성

헤럴드경제

[EPA]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손미정 기자] 중국 남부에 한 달 넘게 이어지고 있는 기록적 폭우로 양쯔강을 비롯한 주요 강의 수위가 급격히 높아지고 있다. 일부 지역의 강우량과 수위는 지난 1998년 대홍수 기록을 넘어섰다.

예젠춘 중국 수리부 부부장은 13일 국무원 브리핑에서 전국적으로 433개 하천에서 경계 수위를 넘는 홍수가 발생했으며, 이 중 33곳은 사상 최고 수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가장 상황이 심각한 곳은 창장과 타이후 유역이다.

창장 유역의 경우 지난달 1일부터 7월 9일까지 평균 강수량이 대홍수가 일어난 1998년 같은 기간 기록을 54.8mm 넘어선 369.9.mm를 기록했다.

창장 지역 남부에 위치한 최대 담수호인 포양후의 수위 역시 대홍수 당시 수위를 넘어섰고, 둥팅후, 타이후도 경게 수위를 넘은 상황이다.

추가 혹우로 인한 수해가 확산될 가능성도 높은 상황이다.

예 부부장은 이달 하순에서 다음 달 초순에는 화베이와 둥베이 지역에 홍수가 발생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중앙기상대는 창장 중하류를 중심으로 일부 지역에서는 16일까지 다시 폭우가 올 것으로 예상했다.

장시와 안후이, 후베이, 후난 등에서는 전날까지 3789만명의 이재민이 발생했고, 141명이 사망하거나 실종됐으며 224만6000명이 피난했다. 직접 경제손실은 822억3만위안(약 14조1000억원)에 이른다.

전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지금은 홍수 방지의 결정적 시기”라면서 “더욱 강력하고 효과적인 조치로 인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도록 최대한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balme@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