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02458 1092020071361402458 04 0401001 6.1.14-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4612442000 1594615746000

美 일일 확진자 6만 명 육박…플로리다 만5천여명 ‘최고치 경신’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지시각 12일 미국에서 6만 명 가까운 코로나19 신규 환자가 나오면서 확산세가 계속 이어졌습니다.

특히 플로리다주에서는 하루 새 만5천 명 넘는 환자가 나오면서 새로운 확산지로 떠올랐습니다.

AFP통신은 이날 하루 미국 전역에서 5만9천7백47명의 신규 환자가 나왔다고 집계해, 여전히 일일 확진자 6만명 안팎 수준을 이어갔습니다.

특히 플로리다주에서는 이날 만5천3백 명의 신규 환자가 나와, 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뒤 일일 신규 환자로는 미국 50개 주 중 가장 많은 환자가 나왔습니다.

종전 최다는 캘리포니아에서 나온 1만1천694명이었습니다.

플로리다주에서 지난 1주일간 나온 환자는 거의 7만 명에 달하며 50개 주를 통틀어 가장 많았습니다.

워싱턴포스트(WP)는 이에 대해 미국이 코로나19의 팬데믹, 즉 세계적 대유행의 통제에 실패했음을 보여주는 암울한 징후라고 지적했습니다.

환자 수가 급증하면서 병원의 수용 능력도 한계에 가까워져, 플로리다주 마이애미-데이드카운티는 이날 일부 병원에서 일반 병상과 중환자실(ICU)이 포화 상태에 육박했다고 밝혔습니다.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카운티에서는 이날 3천3백22명의 신규 환자가 나오면서 코로나19 사태 후 두 번째로 많은 환자가 발생했습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은 이날 오후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를 330만2천194명, 사망자 수를 13만5천174명으로 각각 집계했습니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박원기 기자 (remember@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