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01960 0122020071361401960 08 0802001 6.1.15-RELEASE 12 전자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94610280000 1594610358000

원격근무자 4명 중 1명 "회사 문서 개인 기기에 저장"

글자크기
전자신문

원격근무 보안관리 실태조사 결과. 이스트시큐리티 제공


원격근무 중인 직장인 4명 가운데 1명은 회사 문서를 개인 기기에 저장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스트시큐리티는 '정보보호의 달'을 맞아 실시한 '원격근무 보안관리 실태조사'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 코로나19에 따른 원격근무 보안관리 현황을 점검하기 위해 직장인 6105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원격근무 환경에서 △사용 기기 현황 △업무 자료 관리 방법 △백신 프로그램 설치 여부 △기업 내 보안 교육 시행 여부 등 항목으로 구성됐다.

원격근무를 위해 스마트폰, 태블릿 등 개인 소유 기기를 업무에 사용하는 사람은 총 응답자 83.4%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18.3%는 개인 기기와 회사 기기를 동시에 사용했다.

개인 보안 의식과 보안 수칙 준수 상황은 여전히 낮았다.

업무 자료를 개인용 컴퓨터(PC)에 저장한다고 밝힌 응답자는 27.3%로 집계됐다. '이동식저장장치(USB) 등 별도 저장장치에 백업'한다고 답한 응답자는 23.7%에 불과했다.

'회사가 제공한 백신을 설치했다'고 답한 응답자는 29.5%였다. '백신을 설치하지 않았거나 설치 여부를 모르겠다'고 답한 응답자도 20.7%에 달했다. 응답자 절반 이상인 52.4%는 '원격근무용 기기에 백신 프로그램 설치가 의무가 아니거나 의무 여부를 모르겠다'고 했다.

원격근무 관련 보안 교육을 받았다고 답한 응답자 역시 47.6%로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이스트시큐리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비대면 근무 환경에서 발생하는 보안 취약점을 노린 웹과 이메일 대상 사이버 공격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면서 “원격 근무자 대상 전사적 백신 프로그램 의무 설치, 문서중앙화 등 보안 솔루션 사용, 기업 보안 가이드 제공을 통해 기업 자산이 외부로 유출되거나 파손되지 않도록 보호해야 한다”고 말했다.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