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98209 0092020071361398209 02 0213007 6.1.15-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4605001000 1594605017000

간밤 집중호우…전남 10개 시·군 357㏊ 벼 침수 피해

글자크기

주택 침수 8동…무안 토사 유출·영광 돌담 붕괴

뉴시스

벼 침수 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무안=뉴시스] 배상현 기자 = 간밤 남부지방에 내린 집중호우로 전남지역 357㏊ 벼가 물에 잠기는 등 농작물 피해가 발생했다.

13일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 12일부터 이날 오전 9시까지 내린 강수량은 도내 평균 126㎜로 담양 163㎜. 함평 161㎜. 장성 150㎜ 등을 기록했다.

·

집중호우로 인해 10개 시·군에서 357㏊의 벼 침수 피해가 났다.

지역별로 무안 130㏊, 해남 98㏊, 함평 60㏊, 영암 25㏊, 영광 13㏊, 진도 12㏊, 보성 6㏊, 여수 5㏊, 목포 5㏊, 담양 3㏊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

주택 침수도 잇따랐다.

피해 규모는 목포 6동, 장성 1동, 완도 1동 등이다.

현재 침수 주택에 대한 배수는 완료된 것으로 전해졌다.

무안 삼향에서는 도로법면의 토사 일부가 5m가량 유실됐고 영광 법성에서는 집 뒤 돌담 3m 가량이 붕괴됐다.

해당 시군은 농작물 침수지역 등에 대해 양수기를 투입해 배수에 나서고 있다.

또 토사 유출지역이나 돌담 붕괴지역에 대해서는 장비와 인력 투입 등을 통해 응급 복구작업을 벌이고 있다.

전남도 관계자는 "벼 침수 지역이나 공공시설 유실 부분 등에 대해 긴급 복구작업을 벌이고 있다"면서 "다행히 큰 비는 지나 간 것으로 보여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raxi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