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90461 0252020071361390461 05 0501001 6.1.15-RELEASE 25 조선일보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594570118000 1594625445000

손흥민, 아스널전서 1골 1도움…EPL서 본인 첫 10-10 기록

글자크기

아스널전서 리그 10호 골·10호 도움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무대에서 또 하나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 손흥민은 아스널전에서 1골-1도움을 기록해 프로 데뷔 후 처음으로 단일 시즌 10골-10도움을 기록했다. 5개월 만에 터진 리그 10호골로 손흥민은 EPL에서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 기록도 세웠다.

조선일보

토트넘 손흥민이 13일(한국 시각) 아스널과의 홈 경기에서 동점골을 터뜨린 뒤 세리머니하고 있다./로이터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손흥민은 13일(한국 시각) 영국 런던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19~2020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0-1로 뒤지던 전반 18분 동점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상대 수비수 세아드 콜라시나츠의 패스 미스가 나오가 재빨리 공을 가로챈 뒤 빠르게 질주해 골키퍼를 살짝 넘기는 왼발 로빙슛으로 골망을 갈랐다.

지난 2월 16일 아스톤빌라전 이후 5개월여 만의 득점포였다. 프리미어리그 재개 이후로는 6경기 만에 골맛을 봤다. 이로써 손흥민은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달성했다. 그는 프리미어리그 이적 첫 시즌인 2015-16시즌 4골을 넣었고, 이후2016-17시즌(14골), 2017-18시즌(12골), 2018-2019시즌(12골) 등 매 시즌 두 자릿수 골을 기록하고 있다.

손흥민은 후반 36분에는 정교한 코너킥으로 토비 알데르베이럴트의 역전 헤딩골을 도왔다. 올 시즌 리그 10번호 도움. 손흥민은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10골-10도움을 기록했다. 손흥민이 프로 데뷔 후 정규리그에서 ’10-10’ 클럽에 가입한 것은 처음이다.

올 시즌 EPL에서는 지금까지 맨체스터 시티의 케빈 더브라위너(11골 18도움)에 이은 두 번째 기록이다. EPL에서 아시아 선수가 단일 시즌 '10-10 클럽'에 가입한 것도 손흥민이 처음이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활약으로 2-1로 역전승했다. 시즌 14승 10무 11패로 승점 52를 기록한 토트넘은 승점 50(12승 14무 9패)에 머문 아스널을 제치고 8위로 올라섰다.

손흥민은 토트넘의 승리를 눈앞에 둔 후반 추가 시간 에리크 라멜라와 교체됐다.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이 온라인 팬 투표로 선정하는 경기 최우수선수 격인 '킹 오브 더 매치'로 뽑혔다. 손흥민은 60.2%의 압도저인 득표율을 기록했다.

[김은경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