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70455 0972020071061370455 05 0507001 6.1.15-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4385141000 1594385526000

'플렉센 4승+오재일 스리런' 두산, 롯데 꺾고 2연승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오재일 / 사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두산 베어스가 완벽한 투타 밸런스를 살려 롯데 자이언츠를 제압했다.

두산은 10일 오후 6시30분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롯데와 원정경기에서 10-5로 이겼다.

2연승을 질주한 두산은 34승23패를 기록하며 3위를 유지했다. 반면 2연승을 마감한 롯데는 26승29패로 8위에 머물렀다.

두산의 선발투수 플렉센은 7이닝 3피안타 6탈삼진 1볼넷 1실점 호투를 펼쳐 시즌 4승(3패)째를 수확했다. 타선에서는 오재일이 1안타(1홈런) 3타점, 오재원이 2안타(1홈런) 2타점, 최주환이 1안타 2타점으로 맹타를 휘둘렀다.

롯데 선발 서준원은 4이닝 7피안타(1피홈런) 2탈삼진 1볼넷 7실점(4자책) 부진을 면치 못했다. 한동희가 1안타(1홈런) 4타점, 신본기가 1안타(1홈런) 1타점으로 분전했으나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다.

경기 초반부터 두산의 타선이 불을 뿜었다. 두산은 1회초 박건우의 우전 안타에 이어 페르난데스가 볼넷을 골라 주자 1,2루를 만든 뒤 오재일의 스리런 홈런으로 주자를 모두 홈으로 불러들였다.

2회초에는 1사 2,3루에서 페르난데스의 내야 타구가 상대 3루수의 송구 미스로 주자 2명이 홈을 밟아 2점을 추가했고, 이어진 2사 1,2루에서 최주환의 2타점 2루타로 격차를 더욱 벌렸다.

롯데는 4회말 한동희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추격했지만, 두산이 오재원의 1타점 3루타에 이어 허경민의 적시타로 승기를 잡았다. 이어 7회초 오재원의 솔로 홈런으로 쐐기를 박았다.

롯데는 9회말 한동희의 스리런 홈런과 신본기의 솔로 홈런으로 막판 추격에 나섰지만, 더 이상의 추가 득점은 없었다. 결국 경기는 두산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