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52233 0672020071061352233 01 0103001 6.1.16-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61353414 false true true false 1594339790000 1594339848000

박원순, 연락두절 전 정총리에 전화 "몸 아프다" 오찬 취소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박원순 서울시장이 지난 8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서울판 그린뉴딜’ 기자설명회 정책을 설명하고 있다./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연지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이 연락이 두절되기 전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전화를 건 것으로 알려졌다. 박 시장은 지난 9일 오전 시장 공관을 떠난 뒤 10일 0시 1분께 숨진 채 발견됐다.

여권 관계자들의 말에 따르면 박 시장은 전날 정 총리와 오찬을 함께 하기로 돼 있었다. 한 관계자는 “중요하게 논의할 현안이 있었던 것은 아니다”라며 “꽤 오래전에 잡힌 일정으로 알고 있다”고 했다.

그러나 박 시장은 오찬을 앞두고 정 총리에게 전화를 걸어 “몸이 아파서 도저히 오찬을 할 수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고 한다.

박 시장은 정 총리와의 오찬 외에 이날 오후 4시 40분으로 예정됐던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의 접견 일정도 취소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