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36674 0032020070961336674 02 0211004 6.1.15-RELEASE 3 연합뉴스 59376893 false true false false 1594274957000 1594274965000

화순 도곡초·도곡중앙초 등교 중지…재학생·교직원 전수 검사

글자크기

영암 확진자와 동거 조카 다니는 학교·동선 포함

연합뉴스

국내 유행 코로나19 바이러스 그룹 (PG)
[김민아 제작] 일러스트



(화순=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전남 화순군 도곡중앙초등학교와 도곡초등학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암 3번 확진자 발생으로 등교 중단 조처를 내렸다.

9일 화순군에 따르면 영암 3번 확진자 A씨는 능주면에서 언니·조카와 함께 거주했다.

방역 당국은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자 그의 언니와 조카를 밀접 접촉자로 분류하고 검체를 채취해 진단 검사를 하고 있다.

이에 따라 화순군은 A씨의 조카가 다니는 도곡중앙초등학교는 물론 동선이 겹칠 수 있는 도곡초등학교, 도곡숲정이 지역아동센터 등에 대해 등교·이용을 중단토록 했다.

또 교사와 학생 100여명에 대해 예방 차원의 선제적 코로나19 검사를 진행 중이다.

군은 전남도교육청과 공조해 A씨 조카에 대한 진단 검사 결과에 따라 등교 중지 기간 등을 결정할 예정이다.

군은 신속한 진단 검사를 위해 화순읍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 제2주차장에 승차 이동형(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를 설치해뒀다.

화순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이 빠른 속도로 확산하고 있어 상황이 매우 엄중하다"며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하게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