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31704 0112020070961331704 08 0805001 6.1.15-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4263600000 1594263729000

심장 혈압 조절하는 단백질 발견 …“고혈압 치료제 개발 기여”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류준영 기자] [KIST 뇌과학 연구팀, 막단백질 텐토닌3의 심장에서 혈압 감지 역할 밝혀]

국내 연구진이 뇌졸중, 심장마비 등을 유발하는 고혈압의 원인 인자를 찾았다.

머니투데이

심장에서 나오는 혈류의 혈압을 감지하는 기계채널과 관련 분자센서 모식도/자료=KIST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뇌과학연구소 오우택 박사 연구팀은 근육의 수축·이완을 조절하는 기계채널인 ‘텐토닌3’가 심장의 혈압을 정밀하게 조절하는 센서로 작용한다고 9일 밝혔다.

기계채널은 세포막에 존재해 세포의 안과 밖으로 이온을 통과 시키는 막 단백질을 말한다. 촉각·진동·압각 등의 외부 자극을 감지하고, 근육의 수축 정도, 뼈의 움직임, 허파 팽창, 혈압의 높낮음과 같은 내부 자극을 감지하는데에도 사용된다.

연구진은 혈압을 조절하는 센서를 파악하기 위해 심장 근방의 신경다발을 관찰하던 중 대동맥 혈압수용체 신경 말단에서 텐토닌3 유전자를 다량 발견했다. 텐토닌3을 발현하는 신경은 대동맥을 완전히 싸고 있었다,

연구진은 텐토닌3 유전자를 제거한 쥐를 통해 실험한 결과 혈압 감지 능력이 크게 떨어지는 것을 확인했다. 또 텐토닌3 유전자를 다시 발현시켰더니 혈압이 원상태로 돌아오는 것을 확인했다.

오 박사는 “이번 연구성과는 심장 혈압감지 오류로 인한 고혈압 치료제 개발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류준영 기자 joon@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