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31426 0242020070961331426 08 0801001 6.1.15-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true 1594263455000 1594263473000

식약처, 비말차단용 마스크 전수 조사…3개 제품 부적합(종합)

글자크기

성능 시험 결과 35개사 중 2곳 부적합

접이형 25곳·평판형 10곳…56개 제품

전체 검사…`접이형`서만 부적합 판정

“‘물샘 현상’은 부적절한 접합이 원인”

[이데일리 박일경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비말차단용 마스크에 대해 수거·검사한 결과, 35개사 56개 제품 가운데 2개사 3개 제품이 액체저항성 시험에서 부적합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수거·검사 결과는 식약처로부터 마스크 품목 허가를 받았지만, 실제 생산 실적이 없는 일부 업체를 제외하고 국내에서 시판 중인 비말차단용 마스크에 대한 전수 조사다.

이데일리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수 조사 결과 제이피씨가 제조·판매한 이지팜 프레쉬케어 마스크(KF-AD·대형 흰색)와 이지팜 이지에어 마스크(KF-AD·대형 흰색), 피앤티디의 웰킵스 언택트 마스크(KF-AD·대형) 등 2개 회사가 시판하는 3개 제품이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소비자는 구매한 제품에 대해 해당 업체 고객센터를 통해 교환·환불 등을 안내받을 수 있다고 식약처는 설명했다. 해당 업체는 소비자 안심을 위해 부적합 제조번호 이외 제품 전체에 대한 회수·폐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데일리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 수거·검사는 최근 ‘비말차단용 마스크’의 물샘 현상에 대한 언론 보도에 따라 시중에 유통 중인 접이형과 평판형 제품을 대상으로 액체저항성 시험을 실시했다. 수거·검사 대상은 접이형 25개사 40개 제품, 평판형 10개사 16개 제품으로 이 중 접이형에서 2개사 3개 제품이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식약처는 “부적합한 품목 모두 허가 시에는 기준에 적합했으나, 허가 후 마스크 생산과정에서 마스크 본체와 상·하 날개가 적절하게 접합되지 않아 물이 새는 것으로 조사됐다”며 “필터 등 원자재의 문제는 아닌 것으로 나타났다”고 해명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접합 부위를 빼고 본체 부분만 시험한 결과 적합했다”고 덧붙였다.

이데일리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식약처는 이번 조사 결과에 따라 부적합 제품을 생산·유통한 2개사에 공정 개선을 지시하는 한편, 해당 업체에 대한 제조업무정지 처분 및 부적합 제품에 대한 회수·폐기를 조치할 계획이다.

앞으로도 식약처는 마스크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시중 유통 중인 마스크에 대한 품질 점검을 더욱 철저히 해나가겠다는 방침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