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28462 0372020070961328462 06 0602001 6.1.14-RELEASE 37 헤럴드경제 59772394 false true true false 1594259838000 1594259842000 popular

[POP초점]'성매매 벌금형' 지나, 2년만 두 번째 복귀설‥근황에 이틀째 화제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지나/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김나율기자]가수 지나가 2년 만에 SNS로 근황을 전한 가운데, 이틀째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8일 지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새 게시물을 올리면서 재개했다. 지나는 캐나다 브리티시 컬럼비아 밴쿠버에 머물고 있으며, 마스크를 쓴 것으로 보아 근황 사진임을 알 수 있었다.

지나는 사진과 함께 "Let's all wear a damn mask & stay healthy. stay safe"라고 글을 남겼다. 또 지난 7일에도 "힐링 건강하세요"라고 글을 남기며 이틀 연속 게시물을 올렸다.

사진 속 지나는 모자와 마스크를 쓰고 얼굴을 가리며 여전한 미모를 자랑하고 있었다. 또 지나는 뒤태 사진을 게재하며 캐나다에서 잘 지내고 있는 근황을 알렸다.

지나가 지난 2018년 이후 약 2년 만에 게시물을 이틀 연속 올리자, 대중들은 지나가 조만간 다시 복귀 또는 컴백하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지나가 활동을 중단한 지 꽤 오랜 시간이 흘렀기에 대중들의 의견도 분분했다.

앞서 지난 2018년 9월 지나는 역시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한 번 공개했었다. 당시 지나는 생일파티 중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생일 축하 고마워. 너희들은 나를 다시 웃게 만들어. 친구. 가족. 지나. 그립다. 사랑한다. 고맙다. 곧 다시 보자"라고 글을 남겼다.

지나가 "그립다"라는 말과 "곧 다시 보자"라고 언급한 것에 대해 대중들은 지나가 성매매 사건이 있은지 2년 만에 복귀하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그러나 지나는 수많은 추측과 달리, 복귀하거나 얼굴을 내비치는 일이 없었다.

그러나 그 후로부터 또다시 2년 만에 지나가 SNS을 통해 근황을 공개하면서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과연 지나는 SNS를 재개하며 다시 국내에서 활동을 시작할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한편 지나는 지난 2016년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벌금 200만 원을 선고받았다. 이에 지나는 원정 성매매로 인해 비난을 받은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