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21356 0512020070961321356 08 0803001 6.1.15-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94242300000 1594242311000

"삼성 S펜은 진화 중"…갤노트20에선 포인터 기능도 탑재

글자크기

색상·아이콘 선택 가능…속도·이동 흔적도 표시

뉴스1

삼성 갤럭시노트20의 S펜에 탑재될 것으로 보이는 '포인터' 기능 <지미이스프로모 트위터 갈무리>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창규 기자 = 삼성전자가 다음 달 5일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열겠다고 공식적으로 밝힌 가운데 갤럭시노트20에 탑재될 S펜이 포인터 기능을 지원할 것이란 관측이 나왔다.

전작에 탑재된 S펜에 움직임을 읽어 다양한 동작을 실행할 수 있는 '에어액션' 기능이 적용된 데 이어 포인터 기능까지 탑재되면서 S펜의 활용도가 넓어지는 모습이다.

전날 갤럭시노트20 울트라로 추정되는 사진을 공개했던 IT 트위터리안 지미이스프로모(Jimmyispromo)는 8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S펜이 이제 포인터 역할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스마트폰에서 (포인터) 색상과 아이콘을 선택할 수 있으며 특정 영역을 하이라이트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함께 게재된 사진에는 스마트폰에서 Δ포인터의 속도 Δ색상 Δ포인터의 이동 흔적 표시 등을 조절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포인터를 이동하기 위해서는 S펜의 버튼을 누른 채로 S펜을 움직이면 된다는 설명도 나온다.

S펜은 지난 2018년 출시된 갤럭시노트9부터 블루투스 기능이 탑재된 뒤 그 활용도를 빠른 속도로 넓혀가고 있다. 갤럭시노트9의 S펜은 카메라를 조작하고 프레젠테이션 슬라이드를 넘기거나 음악·영상 플레이 기능까지 지원해 '리모컨'처럼 활용할 수 있었다.

지난해 출시된 갤럭시노트10에 탑재된 S펜은 자이로센서와 가속도센서까지 탑재되면서 움직임을 감지, 메라 방향 전환이나 촬영 모드 변경, 줌인·줌 아웃 등을 지원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오는 8월5일 오후 11시(미국 동부 시간 오전 10시)에 열겠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으로 대면 활동을 자제하고 있는 상황을 고려해 이번 언팩 행사는 처음으로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삼성전자 뉴스룸과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시청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이번 언팩에서 갤럭시노트20 뿐 아니라 갤럭시폴드2, 갤럭시Z플립 5G 등 다양한 5G 스마트폰과 갤럭시워치3와 무선이어폰 갤럭시버즈 라이브 등을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
yellowapollo@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