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18531 0722020070861318531 01 0101001 6.1.14-RELEASE 72 JTBC 56652691 true true false false 1594209420000 1594209498000

김 위원장·김여정, '김일성 26주기' 금수산 참배…메시지는 없어

글자크기


북한의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김일성 주석 26주기를 맞아서 시신이 안치된 금수산 태양 궁전을 참배했습니다.

동생인 김여정 당 조직부 제1부부장도 모습을 드러냈지만 우리 정부나 미국을 향한 메시지는 내지 않았습니다.

미사일 개발 분야의 핵심 인물인 이병철 당 중앙군사위 부위원장이 맨 앞줄에 선 걸 두고 통일부는 "이 부위원장의 의전상 서열이 높아진 걸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류정화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