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12753 0092020070861312753 06 0601001 6.1.15-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193488000 1594193510000 related

'SF8-만신' 이연희 "결혼후 달라진 것? 없다"

글자크기
뉴시스

[서울=뉴시스] 8일 서울 용산CGV에서 진행된 '에스에프에잇(SF8)'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만신'팀. 왼쪽부터 감독 노덕, 배우 이연희, 이동휘. (사진 = MBC, 웨이브)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배우 이연희가 결혼 후 첫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연희는 8일 오후 서울 용산CGV에서 진행된 '에스에프에잇(SF8)' 제작 보고회에 참석, 결혼 후 변화가 있느냐는 질문에 "특별히 달라진 점은, 잘 모르겠다"고 답했다.

'SF8'은 MBC와 한국영화감독조합(DGK), 웨이브(wavve)가 손잡고 수필름이 제작하는 영화와 드라마의 크로스오버 프로젝트다.

이연희는 'SF8' 시리즈 중 '만신'에 출연했다. 높은 적중률을 자랑하는 인공지능 운세 서비스 '만신'을 신격화해 맹신하는 사회를 그린 작품으로 이연희, 이동휘가 출연했다.

이연희는 "여기 오기까지 오늘은 긴장되기도 했다"며 "변함없이 좋은 배우,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연기하는 '거친 여전사' 토선호는 전작 드라마 '더 게임 : 0시를 향하여'에서 맡았던 역할과는 다르다는 설명이다.

이연희는 "많이 다르다"며 "전작에서는 경찰로서 책임감이 강한 이미지였지만 이번에는 좀 자유로운 이미지"라고 강조했다.

그는 "상대방의 눈치를 잘 안 보고 자기만의 세계 속에서 자기 방식대로 자유롭게 표현하는 친구를 그려보고 싶었다"며 "재미있게 촬영했다"고 전했다.

새로운 역할을 연기하는 데 대한 즐거움이 컸다. 이연희는 "개인적으로 한번쯤 시도해보고 싶었다.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어서 즐거웠다"며 "기존 제 이미지와 다른 모습이어서 (시청자들이) 어떻게 봐주실지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SF8'은 DGK에 소속된 김의석, 노덕, 민규동, 안국진, 오기환, 이윤정, 장철수, 한가람 감독 등 총 8명의 감독이 각각 한국판 오리지널 SF 앤솔러지 시리즈를 표방하며 근미래의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로봇, 게임, 판타지, 호러, 초능력, 재난 등 다양한 소재의 작품으로 완성된 프로젝트다.

오는 10일 오전 10시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OTT) 플랫폼 웨이브에 독점 선공개되며, 다음달 MBC를 통해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