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12340 0602020070861312340 01 0102001 6.1.15-RELEASE 60 메트로신문사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192845000 1594192867000

문 대통령, 13일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직접 발표한다

글자크기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3일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국민 보고대회'를 갖는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문 대통령에게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안을 보고한 뒤 이뤄지는 행보다. 국민 보고대회에서 문 대통령은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직접 발표할 예정이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이날 오전 10시 30분부터 12시 30분까지 2시간 동안 청와대에서 홍 부총리로부터 한국판 뉴딜 종합 계획안을 보고 받은 점'에 대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보고에서 "(한국판 뉴딜 종합 계획안은) 당·정·청 합의를 마친 사안"이라고 한 뒤 한국판 뉴딜 시그니처 사업 및 재정 규모 등을 포함한 종합 계획안에 대해 상세히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수십 쪽에 이르는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안 내용을 하나하나 점검한 뒤 "짧은 시간 안에 잘 만들어냈다. (특히) 당·정·청 간 긴밀한 협업을 통해 마련됐다는 점에서 더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4월 22일 제5차 비상경제회의에서 한국판 뉴딜 정책을 '대규모 국가 프로젝트'로 추진할 구상에 대해 밝혔다. 이후 지난 5월 10일 취임 3주년 특별연설에서 한국판 뉴딜을 국가 프로젝트로 추진할 뜻에 대해 재차 전했다.

한국판 뉴딜 정책 추진과 관련해 문 대통령은 '디지털 뉴딜' 중심 구상에 '그린 뉴딜'까지 한 축으로 추진하는 결정을 내리기도 했다. 강 대변인은 이와 관련해 "(문 대통령은 한국판 뉴딜 정책과 관련해) 고용에 미칠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해 양대 뉴딜을 받치는 큰 그림을 직접 그렸다. 최근까지 문 대통령은 한국판 뉴딜의 상세한 내용을 직접 챙겨왔다"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13일 예정한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국민 보고대회와 관련해 "국민께 정부가 어떤 사회를 만들고자 했는지 한국판 뉴딜 비전과 상세한 추진 계획을 소상히 보고드릴 수 있도록 국민 보고대회를 잘 준비하라"고 정부에 지시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