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90531 0242020070761290531 02 0201001 6.1.14-RELEASE 24 이데일리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594129645000 1594129657000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5명 추가…충남 6명 양성

글자크기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7일 대전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5명 추가로 발생했다. 대전 지역 확진자는 146명으로 늘었다.

이데일리

코로나19 검사 받는 시민들(사진=이데일리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전시에 따르면 146번 확진자는 유성구 교촌동에 거주하는 40대 여성으로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대전 140번 확진자의 동생이다.

140번 확진자의 다른 가족인 서구 정림동 거주 30대 남성도 양성 판정을 받아 143번 확진자가 됐다. 143번 확진자가 근무한 중구 세이백화점은 이날부터 8일까지 임시 휴장한다.

중구 문화동에 거주하는 50대 남성인 145번 확진자는 서구 정림동 더조은의원을 방문한 것으로 조사됐다. 더조은의원 관련 11번째 확진자다.

144번 확진자인 중구 문화동 거주 50대 남성은 최근 충남대병원 응급실을 방문했다. 대전시는 충남대병원 응급실을 방역 소독했다.

142번 확진자는 유성구 덕명동에 거주하는 50대 남성으로 지역 건설회사 현장 소장으로 재직 중이다. 방역 당국은 이 남성이 어디에서 어떤 경로로 감염됐는지 조사하고 있다.

충남 당진과 금산에서는 외국인 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당진에 거주 중인 카자흐스탄인 3명(30대 남성 2명, 30대 여성 1명)은 지난 5일 같은 비행기를 타고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금산에서는 우즈베키스탄인 일가족 3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