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83498 0012020070761283498 04 0401001 6.1.15-RELEASE 1 경향신문 59903065 false true false false 1594105981000 1594106052000

일본 정부 "비건, 9∼10일 방일...북한 정세·코로나19 대책 협의"

글자크기
[경향신문]

경향신문

일본 정부가 한국에 이어 일본을 방문할 예정인 미국의 북핵 협상 수석대표 스티븐 비건 국무부 부장관과 북한 문제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일본 외무상은 7일 기자회견에서 비건 부장관이 7∼9일 한국을 방문한 후 9∼10일 일본에 머물 예정이라고 밝혔다. 도시미쓰 외무상은 비건 부장관과 일본 정부 고위 관계자의 만남과 관련해 “북한을 포함한 지역 정세나 국제사회의 공통 과제, 코로나19 대책 등에 관해 일본·미국 고위급이 대면해 솔직하며 상세한 대화”를 하기 위해 조율 중이라고 설명했다. 도시미쓰 외무상은 이런 대화는 매우 의미가 크다면서 자신도 일정이 허락하면 비건 부장관을 만나고 싶다고 밝혔다 .

비건 부장관은 7일 오후 군용기편으로 오산 공군기지를 통해 한국에 입국할 것으로 알려졌다. 비건 부장관은 8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예방한 뒤 조세영 외교부 1차관과 제8차 한미 외교차관 전략대화를 하고,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는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에 임할 예정이다.

정원식 기자 bachwsik@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경향 유튜브 구독▶ 경향 페이스북 구독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