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68617 0112020070761268617 07 0711001 6.1.15-RELEASE 11 머니투데이 51474487 false true false false 1594081533000 1594081572000

넷플릭스 속 한국의 美 모은 'Explore Korea'에 한류팬 몰린다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유승목 기자] [한국관광공사, 넷플릭스와 협업한 특별영상 공개…오리지털 콘텐츠 속 한국의 전통문화부터 라이프스타일까지 갈무리]

머니투데이

한국관광공사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콘텐츠에 담긴 한국의 매력을 모은 특별영상을 공개했다. 사진은 'Explore Korea' 영상 속 '킹덤'의 캡쳐 화면. /사진=한국관광공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 시대 필수품' 넷플릭스에서 봤던 한국 고유의 문화를 총망라한 영상이 글로벌 한류팬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한국관광공사는 글로벌 동영상스트리밍서비스(OTT) 넷플릭스와 손 잡고 넷플릭스 오리지널 콘텐츠에 담긴 한국의 고유한 미(美)와 매력을 모아 제작한 특별영상 'Explore Korea'를 7일 공개했다.

이번 영상은 한국 전통 의상과 궁궐, 음식 등 고유의 관광매력을 담은 것으로 과거와 현재, 역사와 문화 뿐 아니라 라이프스타일까지 망라한 한국의 역동적인 모습을 조명했다.

특히 조선 시대 전통 의복에 대한 전 세계적 관심을 이끈 '킹덤'을 비롯, '좋아하면 울리는', '범인은 바로 너!' 등 넷플릭스 인기 한국 오리지널 콘텐츠가 포함된 것이 특징이다.

이 밖에 '셰프의 테이블', '길 위의 셰프들 : 아시아' '필이 좋은 여행, 한입만!' 등 한국의 다채로운 문화와 트렌드를 만나볼 수 있는 작품들이 등장해 눈길을 끈다. 넷플릭스는 한국홍보 영상에 등장한 오리지널 콘텐츠를 보다 쉽게 찾아 즐길 수 있도록 'Explore Korea' 검색 컬렉션도 제공한다.

머니투데이

한국관광공사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콘텐츠에 담긴 한국의 매력을 모은 특별영상을 공개했다. 사진은 'Explore Korea' 영상 속 '셰프의 테이블'의 캡쳐 화면. /사진=한국관광공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공사는 코로나19(COVID-19) 종식 이후 한류를 경험하고 한국 문화를 접해 본 외국인 관광객들의 방한 심리를 촉진하기 위해 이번 영상을 마련했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 여파에 유튜브나 OTT 등을 통한 '랜선여행'이 인기란 점에서 넷플릭스와의 협업을 택했다.

이에 따라 한류관광이 코로나로 위축된 방한 시장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실제 지난해 한류관광시장 연구조사에 따르면 한류관광객은 '재방문 의향'이 88.3%로 일반 외국인 관광객(84.7%)보다 높았고, 한류관광의 경제적 파급효과는 161억 달러(약 19조원)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영희 한국관광공사 한류관광팀장은 "1억 명에 달하는 세계 한류팬의 한국여행에 대한 갈망을 K드라마·영화 등을 통해 간접 체험할 수 있도록 영상관광 콘텐츠를 발굴하고 디지털 마케팅을 강화할 것"이라며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해 잠재 방한수요층인 한류 관심층에 대한 선제적인 홍보마케팅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유승목 기자 mok@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