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66647 0242020070761266647 06 0602001 6.1.15-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true 1594077577000 1594077585000 related

구혜선, 이혼조정 앞두고.. "연애는 아주 위험한 것"

글자크기
이데일리

구혜선 메모장 공개. 사진=이데일리DB, 구혜선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배우 겸 작가 구혜선이 자신의 메모장을 공개해 이목을 모은다.

구혜선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의 메모장.. 좀 거칠죠?”라며 메모장을 캡처한 사진을 게재했다.

메모장에는 1번 ‘나는 불나방이다’부터 24번 ‘지는 것은 지는 것이다’까지 등 자신의 생각이 담겨 있다.

특히 12번 항목인 ‘연애는 아주 위험한 것이다’, 19번 ‘자존심이 밥을 먹여준다’, 23번 ‘싸웠으면 이겨라. 맞지 말고 때려라’ 등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한 네티즌은 “다 어디서 나온 구절인가요?”라고 물었고 이에 구혜선은 “그냥 제가 끄적거리는 거”라고 답했다.

한편 안재현과 구혜선은 KBS2 드라마 ‘블러드’(2015)를 통해 연인관계로 발전해 2016년 5월 결혼했다. 이후 두 사람은 파경을 맞았다.

법원에 따르면 서울가정법원 가사4부(부장판사 김익환)는 안재현이 구혜선을 상대로 낸 이혼 청구 소송을 조정 절차에 회부했다. 이에 따라 서울가정법원 가사12단독 김수정 부장판사가 안재현과 구혜선의 조정 절차를 배당받아 오는 7월 15일이 첫 조정 기일로 잡혔다.

조정절차란 이혼 소송 전 통상적으로 이뤄지는 합의 과정을 뜻한다. 이 과정에서 위자료와 양육권 등의 조정 단계에서 합의가 이뤄지면 소송을 거치지 않고 이혼이 성립되지만 합의가 안 될 경우 다시 이혼 소송을 통해 이혼 여부가 결정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