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44504 0232020070661244504 03 0304001 6.1.16-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3998199000 1593998228000

신규확진 48명…전국 12개 시도서 발생(상보)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6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교보생명빌딩 외벽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응원 문구 '#국민 덕분에'가 붙어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6일 48명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48명 증가한 1만3137명이라고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달 29~30일 40명 대를 기록했다가 지난 1~2일 50명대, 3~5일 60명대로 올라선 후 이날 다시 40명대로 내려왔다.


새로 확진된 48명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24명, 해외유입이 24명이다. 지역발생의 경우 서울 2명, 인천 5명, 경기 5명 등 수도권이 12명이다. 그 외에 광주에서 7명이 확진됐고 전남에서 2명, 대전에서 2명, 충남에서 1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해외유입 확진자 24명 중 15명은 검역과정에서 나왔다. 나머지는 입국한 뒤 대구(2명), 서울·부산·인천·경기·강원·경북·경남(각 1명)에서 확인됐다.


지역감염과 해외유입 사례를 합쳐 보면 수도권이 총 15명이다. 또 수도권을 포함해 전국 12개 시도에서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완치 판정을 받고 격리해제된 환자는 1만1848명으로 전날보다 16명 늘었다. 사망자는 284명으로 전날 대비 1명 증가했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