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29123 0182020070561229123 06 0602001 6.1.15-RELEASE 18 매일경제 39226194 false true true false 1593912179000 1593912246000 related

‘찬란한 내 인생’, 간호사 왜곡+의료진 폭행 논란에 결국 ‘사과’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찬란한 내 인생’ 측이 간호사 왜곡과 의료진 폭행 논란에 사과했다.

MBC 일일드라마 ‘찬란한 내 인생’ 측은 4일 홈페이지를 통해 “극 중 간호사인 박현희에 대한 잘못된 묘사와 의료진에 대한 폭력 장면으로 인해 불편함을 느끼신 간호사 여러분과 시청자께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지난 2일 방송된 ‘찬란한 내 인생’에선 고상아(진예솔 분)가 굽 높은 구두를 신고 손톱을 화려하게 꾸민 간호사 박현희(유하 분)의 뺨을 때리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매일경제

‘찬란한 내 인생’ 측이 간호사 왜곡과 의료진 폭행 논란에 사과했다. 사진=MBC


방송 후 소셜미디어 등에선 ‘제작진이 간호사를 왜곡된 시선으로 그리고 의료진에 대한 폭행을 가볍게 다뤘다’는 취지의 비난이 쏟아졌다.

이에 제작진은 “극 중 간호사로 등장하는 박현희는 실제 국내 병원에서는 허용되지 않는 네일 장식과 구두를 착용하고, 개인의 목적을 위해 특정 환자에게 편의를 제공하려 하는 등 사실과 다른 표현으로 현업에 근무하시는 간호사분들께 불편함을 드렸다”며 잘못된 묘사를 인정했다.

이어 “극 중 인물인 고상아의 재벌 갑질을 강조하는 과정에서 의료진 폭행 장면이 전파를 타게 됐다. 제작진은 간호사 여러분 및 시청자께서 느끼신 불편과 지적을 겸허히 수용해 드라마 홈페이지 내 인물 소개 문구를 수정하고 관련 영상은 삭제 조치했다”고 말했다.

제작진은 “앞으로는 이 같은 실수가 반복되지 않도록 드라마 제작에 더욱더 주의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