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18729 0362020070461218729 06 0602001 6.1.16-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3791880000 1593791896000 popular

이영자, 우카 셰프와 묘한 분위기 "평생 혼자 살 순 없어"

글자크기
한국일보

이영자가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예능감을 자랑했다.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영자와 우카 셰프가 묘한 분위기를 풍겼다.

3일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이영자가 우카를 만나러 갔다.

이영자는 가게 앞으로 마중 나와 있던 우카의 손을 잡고 계단을 올랐다. 이 상황을 영상으로 지켜보던 출연진이 놀라워하자, 이영자는 "난 평생 혼자 살라는 거냐"고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요리를 하던 중 이영자는 우카에게 "우리 팀이 자꾸 나와 우카의 러브 라인을 만든다"고 털어놨다. 우카는 "그래서 싫으냐"고 물었고, 이영자는 뜻밖의 설렘 멘트에 당황하며 "싫은 건 아니다"라고 답했다. 이후에도 두 사람은 손을 잡고 길을 걸었다.

이영자는 우카에게 "라면 맛집이 있는데 매니저와 한번 가려고 한다. 함께 가겠느냐"라고 질문을 던지기도 했다. 우카가 "좋다"고 답하자, 이영자는 수줍게 웃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