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18433 0372020070361218433 06 0602001 6.1.15-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3786854000 1593786859000 related

‘팬텀싱어3’ 유채훈X박기훈X최성훈X정민성 ‘라포엠’ 최종 우승 (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JTBC : ‘팬텀싱어3’


[헤럴드POP=최하늘 기자]라포엠이 최종 우승했다.

3일 방송된 JTBC ‘팬텀싱어3’에서는 생방송 파이널 무대를 통해 최종 우승팀이 결정됐다.

김민석, 길병민, 박현수, 김성식이 한 팀이 된 레떼아모르와 황건하, 존노, 고영열, 김바울이 한 팀이 된 라비던스 그리고 유채훈, 박기훈, 최성훈, 정민성이 함께하는 라포엠이 최종 결승 무대에 올랐다. 이들은 각각 두 번씩 총 6번의 무대를 선보인다.

첫 번째 팀 레떼아모르는 조시 그로반의 ‘Oceano'를 선곡했다. 이들은 부드럽고 따뜻한 남자들이라는 이미지가 있는 것 같다면서 “근데 저희도 나자답고 폭풍이 몰아쳐도 헤쳐 나갈 수 있다는 것을 보여드리기 위해서 이 곡을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김성식은 동생들을 믿고 했기 때문에 후회가 없다면서 “동생들과 같이 노래할 수 있어 감사하다”며 파이널 무대 소감을 밝혔다.

‘라비던스’는 전인권이 불렀던 ‘사랑한 후에’를 선곡했다. 무대를 마친 존노는 감격스러워했다. 유학을 가던 당시 자신에게 큰 의미가 있던 곡이라면서 “팬텀싱어에서 이 노래를 부른 수 있다는 것에 울컥했다”고 말했다. 황건하는 “무대 위에서 지키고자 하는 게 저희끼리 감정을 공유하자는 것인데 오늘 잘 된 것 같다”며 만족했다. 고영열은 무대를 어떻게 마쳤는지 기억이 나질 않는다면서 “모든 것을 쏟아냈다”고 말했다. 김바울은 팀원들과 함께 무대를 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면서 “지금까지 열심히 했던 시간들이 떠오른다 만족스럽고 행복하다”는 말을 남겼다.

이어서 ‘라포엠’은 ‘라라 파비앙’의 ‘Mademoiselle Hyde'로 첫 번째 파이널 무대에 올랐다. 카운터 테너가 있는 팀답게 다양한 음역대와 감정을 소화할 수 있는 곡을 선곡한 이들은 “우리 모두 인생을 걸고 나왔고 인생에 한 번 올까 말까한 기회 아니냐 그 기회를 잡겠다”면서 생방송에서 높은 점수를 얻겠다고 말했다. 무대가 끝난 후 박기훈은 “저한테는 어려운 곡인데 이런 곡에 도전해본 적이 없어서 어려웠지만 형들 덕분에 잘 해낼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성훈은 관객 앞에서 부르는 무대라 긴장은 됐다면서도 “저희가 준비한대로 모든 것을 쏟아 부었다”고 자부했다.

파인널 두 번째 무대에서 ‘레떼아모르’는 'Love Will Never End‘를 선보였다. ’라비던스‘는 마지막 축제를 즐기겠다면서 “누구도 할 수 없고 우리 팀만 할 수 있는 그런 월드뮤직을 하고 싶었다”고 말하며 이스라엘의 ’이단 라헬 프로젝트‘의 ’Millim Yaffot Me'Eleh‘를 선곡했다. ’이보다 더 아름다운 말‘이라는 뜻의 노래인 이 곡은 이스라엘의 싱어송라이터 ’이단 라헬‘이 발표한 곡이었다.

이어서 ‘라포엠’은 자신들의 진심을 담아서 선물처럼 불러드리고 싶은 노래라면서 ‘베트 미들러’의 노래 ‘더 로즈’를 선곡했다. 마지막이라는 생각에 울컥한 최성훈은 지난 8개월을 되돌아보며 눈물을 흘렸다. 이에 유채훈은 “파이팅해서 역전하자”며 마지막을 화려하게 장식하자 다짐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팬텀싱어3에 참가했던 11인의 스페셜 무대가 꾸며지기도 했다. 옥주현 심사위원은 “함께 웃고 함께 울었던 모든 시간이 의미가 있었다며 순위는 중요하지 않다”며 참가자들에게 박수를 보냈다. 손혜수 심사위원은 치열한 축제를 즐기는 듯 하다며 “네 분이 내는 소리가 엄청나서 작은 홀에서 하는 것이 아쉬웠다 이들에게 큰 무대가 필요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하면서 “앞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을 것”이라고 응원했다. 김문정 프로듀서는 “균형과 조화가 다른 오디션 프로그램과 다른 이유라고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아름다운 음악 승부를 벌이시기를 바란다”고 격려하기도 했다.

방송 말미 최종 우승은 ‘라포엠’이 차지했다. 2위는 ‘라비던스’, 3위는 ‘레떼아모르’가 차지했다. 최종 우승한 ‘라포엠’은 2대 우승팀인 ‘포레스텔라’로부터 상금 등을 수여 받았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