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114068 0292020063061114068 06 0602001 6.1.11-RELEASE 29 OSEN 56433246 false true true false 1593484740000 1593484848000 서산문화재단 대표 감사 2006301545 related

[단독] '개훌륭' 보더콜리 코비=훈련, 담비=입양 결정…"어려운 결정에 감사" (인터뷰 종합)

글자크기
OSEN

방송화면 캡처


[OSEN=장우영 기자] 보더콜리 코비는 지속적인 훈련을, 담비는 입양을 결정했다. 가족 같은 반려견을 떠나 보내야 하는 어려운 결정을 내린 견주에게 응원이 이어지고 있고, ‘개는 훌륭하다’와 강형욱 훈련사 역시 지속적은 도움으로 모두가 행복할 수 있는 방향으로 나아가고자 한다.

지난 29일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보더콜리 코비, 담비 견주의 뒷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강형욱 훈련사는 코비·담비 견주와 전화 통화를 했다. 쉽게 입을 열지 못하던 강형욱 훈련사는 “잘 지내셨느냐”고 물었고, 견주는 “편하게 지내지는 못한 것 같다”며 방송 이후 쏟아진 질타에 마음 고생을 심하게 했다고 밝혔다.

강형욱 훈련사는 앞서 담비를 다른 곳으로 입양 보낼 것을 권했다. 이날 통화에서도 강형욱 훈련사는 “기존에 제가 제시했던 방향과 바뀌지 않았다”며 재차 입양을 권했다. 이에 견주는 “코비를 데리고 나가서 사는 게 좋을 것 같다. 원래도 독립을 염두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강형욱 훈련사는 견주의 어머니와도 통화를 했다. 견주의 어머니는 “담비를 위해서는 우리보다 좋은 사람이 있다면 보낼 생각은 했다. 딸과 충분히 상의해보겠다”며 시간이 조금 더 필요하다고 말했다.

OSEN

이후 견주의 머머니는 제작진과 통화에서 “마음은 그게 싫은데, 현실적으로 맞는 것 같다. 과 의논해봤는데, 좋은 곳이 있으면 보내는 게 담비에게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다. 좋은 곳으로, 마음 따뜻한 분에게 갔으면 한다. 코비도 훈련을 받아 좋은 개로 키우겠다”고 밝혔다.

이와 같은 결정에 시청자들은 “모두에게 행복한 방향으로 좋은 결정을 해주셨다”. “코비도, 담비도, 견주도 행복했으면 한다” 등의 글을 ‘ 개는 훌륭하다’ 시청자 게시판에 올리며 응원했다.

방송 후 ‘개는 훌륭하다’ 안소연 PD는 OSEN과 통화에서 “강형욱 훈련사도 코비·담비 견주의 결정을 너무 좋아하셨다. 전문가로서 조언을 하고 설득을 했고, 이를 수락해주신 것에 감사한 마음이라고 하셨다”고 밝혔다.

이어 안 PD는 “코비·담비 견주가 결정하는 데 시간이 필요했다. 견주에게 코비와 담비는 가족 이상의 의미를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방송 이후 심경에 변화도 있었고, 무엇보다 코비와 담비의 행복을 원했기에 어려운 결정을 해주셨다”며 “제작진도, 강형욱 훈련사도 포기하지 않고 코비, 담비를 도울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코비는 앞으로 지속적인 훈련을 할 예정이며, 담비는 입양 신청을 받고 있다. 안소연 PD는 “코비의 행복을 위해서 지속적으로 도움을 줄 예정이며, 담비는 현재 ‘개는 훌륭하다’ SNS를 통해 입양 신청을 받고 있다. 강형욱 훈련사와 엄격하게 심사해 행복할 수 있는 좋은 곳으로 보내주려고 한다”고 이야기했다.

OSEN

보더콜리 코비·담비의 이야기는 지난 22일 전파를 탔다. 보더콜리 코비를 키우는 견주는 입질이 고민이라고 밝혔다. 사전 답사 이후에는 같은 보더콜리 견종 담비를 입양했는데, 코비가 틈만 나면 담비를 괴롭혀 담비는 화장실 변기 뒤에 숨어 지냈다. 강형욱 훈련사는 섣부른 입양으로 발생한 상황에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강형욱 훈련사는 훈련보다 환경 개선이 선행되어야 한다며 담비를 다른 곳으로 입양할 것을 권했다. 하지만 보호자는 “그건 안될 것 같다”고 말했고, 훈련은 중단됐다. 며칠 후 다시 만났지만 보호자는 코비와 담비를 함께 기르겠다는 뜻을 밝혔다. 강형욱 훈련사는 “책임지되 도움을 드리도록 하겠다. 대신 우애가 좋게 만드는 건 생각하면 안된다. 두 마리가 관계를 맺지 않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 둘 다 예뻐하게 된다면 공격적으로 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프로그램 최초로 훈련이 중단되면서 방송을 마쳤기에 후폭풍이 거셌다. 일부 시청자들은 ‘개는 훌륭하다’ 게시판에 견주가 동물학대에 가깝게 반려견들을 기르고 있다며 분노했고, 견주가 상습적으로 반려동물을 유기했다는 의혹까지 제기됐다.

방송 후 고민의 시간을 더 가졌던 코비담비 견주는 코비, 담비의 행복을 위해 어려운 결정을 내렸다. 반려동물을 통해 모녀의 관계가 봉합됐고, 대화가 생기는 등의 반전이 일어났기에 두 사람에게는 가족 이상의 의미였다. 가족을 다른 곳으로 보내야 한다는 결정을 어렵게 내린 건 모두의 행복을 위해서였다. 그리고 이와 같은 결정에 많은 시청자들이 응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개는 훌륭하다’ 안소연 PD는 “이날 방송 말미에 강형욱 훈련사가 말했듯이, 견주들이 방송에 출연하는 건 큰 용기가 필요하다. 고민이 있고, 이를 해결해야겠다는 마음도 있지만 세간살이와 사생활을 오픈하고, 자신의 부족한 부분을 드러내는 건 어려운 일이다. 하지만 이렇게 신청을 하고 출연하는 건 의지와 용기가 있다는 부분이다. 질타보다는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elnino891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