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609690 0292020060760609690 06 0602001 6.1.11-RELEASE 29 OSEN 1488886 false true true false 1591511940000 1591512047000 popular

'결별 아픔' 조민아에게 들어온 스폰서 제안 "더러운 돈, 너나 가져" [종합]

글자크기
OSEN

조민아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장우영 기자] 결혼까지 생각하고 만났던 남자 친구와 신뢰가 깨져 결별한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에게 스폰서 제안이 들어왔다. 이에 조민아는 불쾌한 감정을 드러내며 경고했다.

조민아가 화났다. 스폰서 제안에 불쾌한 감정을 드러낸 것. 조민아는 그동안 맨땅에 헤딩하며 살아온 자신이 ‘스폰서 제안’에 자신을 팔겠냐며 분노했다.

조민아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얘야. DM으로 이런 거 보낼 시간에 공부를 한 줄 더해라”며 “사람을 봐가면서 이런 걸 보내야지. 맨땅에 헤딩으로 살아온 누나가 그딴 거에 나를 팔겠니”라고 말했다.

조민아가 말한 ‘이런 것’과 ‘그딴 것’은 스폰서 제안이다. 한 네티즌이 조민아에게 “예쁜 누나~ 스폰 생각 있으시면 답장줘요!”라는 메시지를 인스타그램 다이렉트 메시지로 보낸 것. 조민아는 이를 캡쳐해 올리며 불쾌한 감정을 드러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민아는 “내 노력이 아닌 건 10원 한 장도 찝찝하고 불쾌하다”며 “답장할 이유가 없어서 안 보냈는데, 한 번만 더 이런 거 보내면 쇠고랑 차고 콩밥 먹을 줄 알아”라고 경고했다.

이와 함께 조민아는 해당 인스타그램 다이렉트 메시지를 보낸 이의 아이디까지 공개하며 불쾌한 감정을 밝혔다. 조민아는 ‘더러운 돈’, ‘너나 가져’, ‘난 스푼도 필요 없어’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민아의 강력한 대응에 팬들은 환호했다. 팬들은 “이런 사람은 콩밥도 아깝다”, “완전 사이다”, “시원하다” 등의 댓글로 조민아의 강단 있는 모습과 강력한 경고를 응원했다.

앞서 조민아는 결혼을 약속했던 남자 친구와 결별한 바 있다. 결혼 임박 소식을 전하며 ‘품절녀’ 대열에 합류한다고 밝혔던 것. 하지만 남자 친구의 거짓말들이 도가 지나쳐 믿음과 신뢰가 무너졌고, 결국 관계를 정리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남자 친구와 찍었던 사진들, 일명 ‘럽스타그램’을 모두 삭제하며 깔끔하게 정리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레이노병 투병 등 아팠던 자신을 지켜준 남자 친구와 결별이었지만 금방 아픔을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왔다. 최근에는 포털 사이트 인플루언서로 활동을 시작하며 더 다양한 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다.

특히 조민아는 “마음을 크게 다쳤다고 해서, 건강하지 않다고 해서, 곧 마흔이라고 해서 도전하지 않을 이유는 없다”며 국가 기술 자격증, 국가 전문 자격증, 민간 자격증을 포함한 18번째 자격증 시험에 도전하겠다고 밝히며 응원을 받았다.

한편, 조민아는 1995년 KBS1 ‘TV는 사랑을 싣고’로 데뷔한 뒤 걸그룹 쥬얼리로 활동했다. ‘니가 참 좋아’, ‘슈퍼스타’ 등 히트곡을 냈고, 쥬얼리 활동 이후 베이커리를 열며 변신에 성공했다. 최근에는 레이노병 투병 근황과 운동으로 건강 관리하는 모습, 먹음직스러운 음식 등을 SNS에 공개하며 소통하고 있다. /elnino891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