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601070 0042020060660601070 04 0401001 6.1.11-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91430478000 1591430766000

코로나19 다시 급증세...5월21일 이후 매일 10만 명씩 증가

글자크기

CNN "전 세계적으로 그 어느 때보다 빠른 속도로 확산"

남미·중동·아프리카 중심으로 확진자 급증

미국, 여전히 하루 2만 명 넘는 신규 확진자 발생

[앵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전 세계적으로 그 어느 때보다 빠른 속도로 늘어나고 있습니다.

전 세계에서 최근 일주일 동안 하루 평균 10만 명이 넘는 신규 확진자가 보고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김형근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4월만 해도 전 세계 하루 신규 확진자는 10만 명을 넘어선 적이 하루도 없었습니다.

하지만 5월 21일 이후부터 상황이 달라졌습니다.

하루 신규 확진자가 10만 명을 넘지 않는 날이 닷새뿐입니다.

CNN은 전 세계적으로 그 어느 때보다 빠른 속도로 코로나19가 확산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특히 남미와 중동, 아프리카를 중심으로 확진자가 크게 늘고 있습니다.

리비아, 이라크, 우간다, 모잠비크 등에서는 신규 확진자가 일주일 사이 2배로 증가했습니다.

브라질, 인도, 칠레, 콜롬비아,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는 2주 사이 2배로 늘었습니다.

[마이클 라이언 / WHO 긴급준비대응 사무차장 : 남미 국가들이 코로나19의 새 진앙지로 떠올랐습니다. 많은 남미 국가들에서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미국에서도 확산세가 꺾이기는 했지만, 여전히 하루 2만 명이 넘는 신규 확진자가 나오고 있습니다.

지난 2주간 15개 주에서 신규 확진자가 줄었지만 18개 주에서는 오히려 늘었습니다.

특히 코로나19가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지역이 북동부에서 남부, 서부로 옮겨가는 모양샙니다.

[니타 로웨이 / 미국 뉴욕 주 의원 : 많은 주들이 경제를 재개하고 있는 가운데 미 질병통제예방센터는 올 가을 예상되는 제2의 물결뿐만 아니라 계속해서 증가하는 사례들과 싸우기 위해 경계를 늦추지 말아야 합니다.]

CNN은 한국과 독일, 중국에 대해서도 확산 초기 정점을 넘겼지만, 이동제한을 완화한 이후 집단 감염이 발생해 재유행이 우려된다고 전했습니다.

YTN 김형근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