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600491 0242020060660600491 06 0602001 6.1.11-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91427287000 1591427291000 related

김희애, '백상예술대상' 뒷이야기 "'부부의 세계' 팀과 나누고 싶어"

글자크기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김희애가 ‘백상예술대상’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하며 ‘부부의 세계’ 배우, 스태프들에게 다시 한번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데일리

김희애(사진=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김희애(사진=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희애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부의 세계’로 고생했던 모든 분들과 함께 나누고 싶은 상입니다. 그리고 축하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지난 5일 열린 ‘제 56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드라마 부문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한 김희애의 모습이 담겼다.

김희애는 트로피를 받고 “후보로 오르셨던 김혜수씨, 손예진씨, 공효진씨, 이지은씨 정말 너무 팬이다”라며 “꼭 상을 받지 않더라도 건강하게 만날 수 있어서 좋다. 여러분들 다 제가 팬. 서로 축하해줬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김영민씨, 한소희씨 상 받았어야 하는데 제가 상 드리겠다”며 “우리 국민 욕받이 이태오. 저에게는 최고의 멋진 배우였다. 이 상을 같이 했으면 좋겠다”고 JTBC ‘부부의 세계’에 함께 출연한 배우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