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99792 1192020060660599792 01 0101001 6.1.11-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true false 1591422847000 1591422849000 related

문대통령 "국가, 모든 희생과 헌신에 반드시 보답해야"

글자크기
문대통령 "국가, 모든 희생과 헌신에 반드시 보답해야"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국립대전현충원에서 열린 현충일 추념식에서 국가를 위한 모든 희생과 헌신에 국가는 반드시 보답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두 번 다시 전쟁이 없는 평화의 한반도를 만드는 것이 국가의 책무라고도 했습니다.

강영두 기자입니다.

[기자]

65회 현충일 추념식의 주제는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당신을 기억합니다' 였습니다.

추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호국 선열들을 일일이 호명하며 희생과 헌신에 감사를 표했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오늘 우리가 누리고 있는 자유와 번영은 가장 빛나는 시기 자신의 모든 것을 조국에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헌신과 희생 위에 서 있습니다."

문 대통령은 희생과 헌신을 기억하고 국가의 책무를 다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모든 희생과 헌신에 국가는 반드시 보답해야 합니다. 보훈이야말로 국가의 가장 기본적인 책무일 뿐 아니라 국가를 위해 생명까지 바칠 수 있는 애국심의 원천이기 때문입니다."

문 대통령은 한국전쟁 때 헌신적으로 장병들을 돌본 간호장교들의 뜻을 기리고, 70년이 지난 오늘날 코로나 사태 속에서 후배들에게로 이어지고 있다며 자랑스럽다고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70주년을 맞는 6·25 전쟁을 거론하며, 평화를 지키고 평화를 만들기 위한 노력도 다짐했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평화는 국민이 마땅히 누려야 할 권리이며, 두 번 다시 전쟁이 없는 평화의 한반도를 만드는 것은 국민이 부여한 국가의 책무입니다."

대북전단으로 인해 북한이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폐쇄를 언급한 상황이지만,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는 뜻을 나타낸 것으로 보입니다.

연합뉴스TV 강영두입니다. (k0279@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