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99771 0522020060660599771 02 0213001 6.1.11-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true false 1591422660000 1591445360000 related

경기도 8명 추가 확진... '리치웨이·종교행사' 관련 잇따라 감염

글자크기
[수원=뉴스핌] 순정우 기자 = 최근 경기도에서는 종교와 관련한 소모임을 통한 집단감염과 방문판매 업체 '리치웨이' 관련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31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자매근린공원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워킹스루 현장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검체채취를 하고 있다. 영등포구는 지난 28일 여의동의 한 학원에서 확진자가 3명 발생한 것과 관련, 워킹스루 진료소를 긴급 설치했다. 구는 해당 학원이 있는 빌딩 내 학원과 교습소 등 총 50여개소에 대해 오늘(31일)까지 전체 휴원하도록 조치하고 내달 7일까지 휴원할 것을 권고했다. 2020.05.31 dlsgur9757@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6일 오전 0시 기준 국내 누적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전날보다 51명 늘어난 총 1만1719명이라고 밝혔다. 이중 경기도에서는 8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수원에서 서울 관악구 건강용품 판매업체 (리치웨이)를 방문한 40대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흥시에서도 안양 종교모임과 관련한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 군포에서는 종교관련 확진자가 나왔다.

용인시에선 신봉동 큰나무교회에서 함께 예배를 본 목사‧신도 등 13명(관내 7명, 관외 6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전체 신도 32명 중 13명이 집단감염으로 교회가 폐쇄됐다.

수원시에서는 종교시설 집단감염이 두 차례 발생했다. 지난 3월 생명샘교회(영통구)에서 집단 감염(10명)이, 최근(지난달 24~29일) 수원동부교회(영통구) 예배·모임에 참석한 신도 314명 중 담임목사·신도 등 8명(수원시 57~64번 확진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수원시는 종교예식이 진행되는 7일 지역내 종교시설 670개소를 찾아가 △음식 제공 여부 △마스크 착용 △발열 체크 △내·외부 방역 △명부 작성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jungwoo@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