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91375 1082020060560591375 06 0602001 6.1.11-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1347556000 1591348219000 related

'하트시그널3'가 또…남성출연자 폭행 논란→채널A '묵묵부답'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하트시그널3'가 또 출연자 논란에 휩싸였다. 이번엔 남성 출연자가 과거 여성을 폭행해 벌금형을 받았다는 폭로가 나온 것.

5일 한국일보는 20대 여성 A씨에게 제보를 받았다고 밝히며 A씨가 지난 2017년 1월 서울 강남의 한 주점에서 채널A '하트시그널3' 남성 출연자 B씨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보도했다.

A씨는 "B씨 일행인 한 여성과 우연히 부딪혀 미안하다고 사과를 했으나 다른 일행이 다가와서 밀치고 욕설과 협박을 했다"며 "그 사이 테이블 위로 올라간 B씨가 발로 차 명치를 맞았고 3초간 숨을 쉬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이후 A씨 일행과 B씨 일행은 직원에 의해 주점 밖으로 끌려나왔고, 출동한 경찰에 연행됐다. A씨는 이날 사건으로 전치 3주의 진단을 받았다며 "가슴과 복부는 부어 올랐고 골반에는 발자국 형태로 멍이 들었다"고 밝혔다.

A씨는 사건 후 경찰에 B씨를 고소했다. B씨는 검찰로 송치돼 상해 혐의로 약식기소됐고, 법원은 B씨에게 벌금 200만 원의 약식명령을 내렸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B씨가 TV에 나오는 모습을 볼 때마다 그때가 생각나 손발이 떨릴 정도로 무섭다"고 전하기도 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하트시그널3' 출연자 논란은 방송 전부터 이어지고 있다. 승무원 출신 천안나는 대학교 재학 당시 후배들을 괴롭혔다는 폭로글로 가장 먼저 논란에 휩싸였다.최근 '여자 메기'로 합류, 이목을 끌고 있는 멤버다.

또 '남자 메기' 김강열은 '승리 게이트'와 관련이 있는 클럽 버닝썬에 자주 드나들었고, 마약 혐의를 받는 여러 유명인과 친하다는 의혹에 휩싸인 바 있다. 이가흔은 학창시절 학교 폭력을 저질렀다는 폭로글의 주인공이었다.

현재 채널A 측은 이와 관련한 취재진의 연락을 받지 않고 있는 상태다. 앞선 출연자 논란 당시에는 "최근 온라인상에서 제기된 일반인 출연자 이슈와 관련해 지난 며칠간 여러 채널을 통해 사실 관계를 확인했다. 그 결과 출연자들과 관련한 일각의 주장들은 사실과 다르다는 점을 알려드린다"는 내용의 입장을 뒤늦게 발표했던 바. 채널A가 남성출연자 관련 입장을 밝힐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채널A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