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85629 0292020060560585629 06 0602001 6.1.11-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91336260000 1591336367000 related

'편스토랑' 전혜빈 "신혼 6개월, 싸운 적 없다..아이 가지면 얼마나 행복할까"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선미경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전혜빈과 박정아의 유부녀 토크가 공개된다.

5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10번째 주제 ‘면역력 밥상’ 메뉴 대결이 이어진다. 그중 지난 방송에서 깜짝 편셰프로 첫 등장해 폭발적 화제를 모은 전혜빈은 절친 박정아와 걸그룹 슈가 출신 아유미를 집으로 초대해 솔직하고 화끈한 시간을 보낸다.

이날 전혜빈은 육아 때문에 집에만 있다가 오랜만에 서울 나들이에 나선 절친 박정아를 자신의 집으로 초대했다. 뿐만 아니라 전혜빈의 집에는 최근 서울로 거처를 옮긴 또 다른 절친 아유미가 찾아왔다. 전혜빈, 박정아, 아유미까지. ‘밀레니엄 소녀’들이 오랜만에 한자리에 모인 것. 박정아와 아유미는 전혜빈 덕에 오랜만에 얼굴을 보며 반가움에 눈물까지 보였다고.

이어 전혜빈은 자신이 개발한 다양한 레시피로 손님대접 요리를 내놓았다. ‘酒술사(주술사) 편셰프’답게 직접 만든 칵테일도 선보였다. 그렇게 즐거운 식사가 시작된 가운데, 대화는 자연스럽게 전혜빈과 박정아의 유부녀 토크로 이어졌다고 한다.

출산 당시를 떠올린 박정아는 “(출산 후) 삶이 정말 달라졌다. 다들 경험해봤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출산 20일 전 찍은 자신의 만삭 사진을 최초로 공개했다고. 박정아의 이야기를 들은 전혜빈은 결혼 생활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지금 너무 행복하다. 결혼하고 6개월 동안 싸운 적이 없다. 이대로 시간이 멈췄으면 좋겠다”라며 닭살 애정을 과시했다고 한다. 이어 “결혼도 이런데 아이를 가지면 얼마나 행복할까 싶다”라며 출산에 대해 조심스러운 바람을 밝히기도.

반면 이날 유일한 싱글 아유미는 전혜빈과 박정아의 대화에 의외의 엉뚱한 반응을 보여 웃음바다를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2000년대 소년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밀레니엄 소녀들의 솔직하고 화끈한 유부녀 토크, 시간이 흘러도 변함없이 엉뚱하고 유쾌한 아유미의 입담까지 모두 확인할 수 있는 ‘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오늘(5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seon@osen.co.kr

[사진]KBS 제공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