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83580 0442020060560583580 06 0601001 6.1.12-RELEASE 44 SBS funE 0 false true true false 1591332476000 1591332487000 related

'악플피해 호소' 박보검 닮은 고등학생, 포토샵 비포 & 애프터 공개

글자크기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funE l 강경윤 기자] 연예계 대표 미남 배우 박보검을 닮은 외모 때문에 인터넷에서 유명해져 힘들다던 고등학생이 유튜브 계정을 개설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고등학교 3학년생 김민서(19)은 지난달 25일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박보검을 닮은 고등학생으로 출연한 지 며칠 만에 유튜브 계정 '민서공이'를 개설하고, SNS 사진을 포토샵 하는 과정과 함께 고등학교 생활의 모습을 담은 V로그를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김민서 군은 유튜브에서 "보정하는 법이나, 어떻게 보정하는지 참고하셨으면 해서 일반 카메라와 애플리케이션으로 찍은 사진들을 보정했다."면서 스스로를 "'무엇이든 물어보살' 박보검 씨 때문에 억울해요 편에서 나왔는데 잘 부탁드린다."고 소개했다.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해당 영상은 15만 건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았다.

앞서 김민서 군은 SNS를 통해 박보검의 트레이드 마크인 싱그러운 미소와 보조개를 닮은 사진을 공개해 인기를 끌었다. 이후 방송에서 김민서 군은 "솔직히 관심받으면 좋지만 비교가 되면서 못 생겼다는 생각이 들고, 심지어 1년 전에는 길거리에서 이유도 없이 뒤통수를 맞기도 했다."고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다.

방송 뒤 하루만인 26일 김 군의 SNS에는 "박보검을 전혀 닮지 않았다."는 글이 쇄도했다. 이에 김 군은 자신의 SNS에 "비꼬지 말라. 전날 컨디션이 안 좋아서 얼굴이 많이 부었다."고 해명하면서 "악플을 전부 고소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kykang@sbs.co.kr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