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80830 0512020060560580830 07 0703001 6.1.11-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591324825000 1591324835000

'다만악' 감독 "황정민·이정재 전작 '신세계'와 비교 부담감 있었다"

글자크기
뉴스1

CJ엔터테인먼트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홍원찬 감독이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를 통해 황정민 이정재와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홍 감독은 5일 오전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 제작보고회에서 "워낙 두 분이 한 작품에 모이는 것에 기대를 많이 해주셨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두 분의 모습을 보고싶어 하는 사람이 많은데 그만큼 연출자로서 한편으로 부담이 되기도 했다"며 "두 분의 전작 임팩트가 강했기 때문에 다른 모습 보여줘야 한다는 것도 있었고, 비교가 되는 면도 없을 수가 없기 때문에 그런 부담감이 있었다. 워낙 대한민국을 대표하시는 배우셔서 의지하고 갈 수 있었던 면도 있었다. 케미가 잘 맞으셔서 배우면서 작업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 분)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 분)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 영화다. 오는 7월 개봉.
aluemchang@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