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80351 1112020060560580351 03 0305001 6.1.12-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1324084000 1591324095000 related

"엣지있네!"···스타일·안전 모두 잡은 2021년형 '더 뉴 스파크' 출시

글자크기

과감한 블랙컬러 도입한 '레드픽'트림 추가

LED룸램프·2열 안전벨트 경고 등 안전강화

가격은 982만원부터로 기존 모델과 동일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GM 쉐보레가 2021년형 ‘더 뉴 스파크’를 5일 출시하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2021년형 더 뉴 스파크는 트림 별 안전사양과 편의사양을 보강해 상품성을 높이면서도 가격을 기존과 동일하게 책정해 제품 경쟁력을 높였다. LED 룸램프를 새롭게 적용해 한층 밝고 선명한 실내 시인성을 확보했고, 기존 1열에만 적용됐던 안전벨트 경고시스템을 2열까지 확대 적용해 운전자가 손쉽게 뒷좌석 승객의 안전벨트 착용 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2021년형 더 뉴 스파크에는 블랙과 레드의 조합으로 스포티한 감성을 강조한 스페셜 에디션 ‘레드픽’도 새로 도입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스파크 레드픽 에디션은 블랙 보타이 엠블럼과 블랙 그릴 서라운드는 물론, 아웃사이드 미러에도 블랙 컬러를 적용해 차별화된 디테일을 더했다. 또 16인치 알로이 휠과 레터링에는 강렬한 레드 라인 포인트를 적용해 엣지 있는 외관 디자인을 선보인다. 아울러 스티어링 휠 블랙 보타이, 투톤 플로어 매트 등을 인테리어 포인트로 추가해 레드픽만의 특별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차 중 유일하게 한국 신차 안전도 평가(KNCAP) 1등급을 획득한 스파크는 2021년형 모델에도 동급 최고 수준인 73%의 초고장력 강판 및 고장력 강판 비율을 유지해 탄탄한 차체를 갖췄다. 동급 최다인 8개 에어백 등 교통사고 시 탑승자의 안전을 확보해준다. 특히 C-TECH 무단변속기에 기본 적용되는 동급 유일 시티모드(플렉스 스티어링)는 시속 60km 이하로 저속 주행하거나 후진할 때 적은 힘으로도 손쉽게 핸들을 조작할 수 있게 해 편안한 운전을 돕는다. 가격은 △LS Basic 982만원 △LS 1,060만원 △LT 1,125만원, △프리미어 1,274만원(수동변속기 기준, C-TECH 무단변속기 174만원), △레드픽1,483만원, △마이핏 1,487만원이다.
/김민형기자 kmh204@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