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79882 0372020060560579882 03 0301001 6.1.11-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1323340000 1591323350000 related

500원 ‘비말 차단용 마스크’ 첫날부터 구매 대란

글자크기

‘온라인 판매’ 1시간 서버 마비

“이달 중순돼야 수급안정 전망”

헤럴드경제
‘비말 차단용 마스크’가 오늘(5일)부터 장당 500원 수준으로 판매된다. 숨 쉬기 편하고 비말(침방울) 차단 효과가 있는 데다 가격까지 저렴해 판매 개시 첫날부터 수요가 폭증하며 구매 대란을 일으켰다. 마스크 생산 업체가 시중 공급량을 늘리기까지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여 당분간 비말 차단용 마스크 품귀 현상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마스크 제조업체 웰킵스는 5일 오전 9시부터 자사 온라인몰인 ‘웰킵스몰’에서 비말 차단용 마스크 판매를 시작했다. 이날 공급 물량은 20만장, 가격은 1팩(3장)에 1500원으로 장당 500원 수준이다. 판매 개시 1시간 전부터 접속자가 몰리면서 ‘현재 동시 접속량 증가로 서비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는 공지가 올라왔다. 9시가 되자 서버가 마비됐고 1시간 가까이 접속이 지연됐다. 비말 차단용 마스크는 공적 마스크에 해당하지 않아 개인별 구매 횟수나 수량의 제한이 없지만, 웰킵스는 자체적으로 1인당 구매 수량을 10팩(30장)으로 조정했다.

비말 차단용 마스크는 보건용 마스크와 덴탈 마스크의 장점만 뽑아낸 마스크다. 고성능 보건용 마스크처럼 비말 차단 효과가 뛰어나면서도, 덴탈 마스크처럼 얇고 가벼워 호흡하기가 편하다. 이를 판매하기 위해선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KF-AD(Anti Droplet·미세 물방울 차단인증)’을 받아야 하는데, 웰킵스 자회사인 피앤티디를 비롯해 건영크린텍·파인텍· 케이엠 4곳이 허가를 받았다. 케이엠과 건영크린텍은 이달 중순부터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앞서 지난 1일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의약외품에 추가하는 ‘마스크 및 손소독제 긴급수급조정조치’ 고시를 시행했다. 최근 날이 더워지면서 덴탈마스크 수요가 폭증해 가격이 치솟자 이와 비슷한 성능을 갖춘 마스크를 시중에 공급하기로 한 것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전 장당 100~200원에 거래됐던 덴탈 마스크의 가격은 현재 장당 700~1000원까지 올랐다. 정부는 장기적으로 비말 차단용 마스크가 덴탈 마스크의 수요를 대체할 것으로 관측하고 있다.

비말 차단용 마스크 대란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마스크 제조업체들이 상품을 생산하고 자사 온라인몰에 공급하기까지 최소 2주 이상 걸릴 것으로 예측되기 때문이다. 업계 관계자는 “이달 중순 이후에 수급이 안정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박로명 기자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