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74384 1102020060560574384 03 0305001 6.1.12-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true false 1591314588000 1591314609000 related

LS전선, 1000억원 규모 싱가포르 전력 케이블 사업 수주

글자크기
LS전선이 싱가포르에서 1000억원 규모의 전력 케이블 사업을 수주했다고 5일 밝혔다. LS전선은 내년 말까지 싱가포르 전역에 송·배전 케이블 약 400km를 공급한다.

지난 2017년 싱가포르 전력청의 노후 케이블 교체 사업을 수행했던 LS전선은 이번 수주를 통해 싱가포르 케이블 시장 내 점유율 1위 업체가 됐다. LS전선은 "수년간 케이블을 공급하면서 운영·관리의 투명성, 적극적인 기술 지원 노력을 기울였고, 이를 통해 쌓인 신뢰가 수주에 많은 영향을 미쳤다"라고 설명했다.

조선비즈

전력 케이블이 생산되는 LS전선 구미 사업장./LS전선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싱가포르는 산업화·도시화에 따른 케이블 신규 수요와 노후 케이블 교체로 고부가가치 제품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국가다. 이 때문에 우리나라를 비롯해 유럽, 일본, 중국 등 주요 전선 업체들이 싱가포르에서 각축전을 벌이고 있는데, 품질 기준이 엄격해 진입이 어려운 시장이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세계적인 경기 침체와 국내 시장의 한정된 수요를 극복하기 위해 해외 수주를 위해 노력했다"며 "이번 수주는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시장이 위축된 가운데 그간의 노력들이 가져온 값진 성과"라고 말했다.

연선옥 기자(actor@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