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72458 0032020060560572458 07 0707001 6.1.12-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true false 1591304404000 1591334291000

이마트 트레이더스, 6일부터 일회용 마스크 2천만장 푼다

글자크기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이마트 트레이더스는 오는 6일부터 일회용 마스크 2천만장을 전국 18개 점포에서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판매상품은 MB필터가 포함된 삼중 구조의 일회용 마스크로, 장당 가격은 320원이다. 구매개수는 1인당 1박스(50개입)로 제한된다.

매일 각 점포에 700~1천개 박스의 물량이 새로 입점한다고 트레이더스는 전했다.

트레이더스는 이른 무더위로 호흡이 어려운 KF마스크보다 일회용마스크를 찾는 고객이 크게 늘 것이라고 예상하고 대규모 물량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트레이더스는 지난 1~5월 KF와 일회용을 합쳐 총 900만장의 마스크를 판매했다. 이를 고려할 때 2천만장은 트레이더스가 1년 가까이 판매할 수 있는 마스크 물량인 셈이다.

또, 유치원과 초등학교 개학으로 소형 일회용마스크 수요가 커진 것을 고려해 소형도 대형과 동일한 가격으로 판매된다.

트레이더스는 물량이 이달 내 모두 판매될 것으로 예상했다.

트레이더스 관계자는 "기존에는 물량이 부족해 일회용 마스크가 점포당 하루 1만장 내외로 판매됐다"면서 "여름을 맞아 수요가 많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지난 2월부터 납품업체를 물색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이마트 트레이더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viv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