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71019 0042020060460571019 04 0401001 6.1.12-RELEASE 4 YTN 57702176 true true true false 1591278919000 1591279089000

플로이드, 코로나19 양성..."사망에 영향 끼치진 않았을 것"

글자크기
백인 경찰에 목을 눌려 사망한 흑인 조지 플로이드의 부검 결과 코로나19 양성 판정이 나왔습니다.

미국 미네소타주 헤러핀 카운티 의학 검시관은 현지시간 3일 플로이드가 지난 4월 초 코로나19에 감염됐다는 내용의 부검 보고서를 공개했습니다.

검시관은 플로이드가 무증상 감염자였으며, 코로나19에서 회복한 뒤 바이러스가 몇 주 동안 몸속에 남아있었을 가능성이 높아 사망에 영향을 끼치진 않았을 것으로 판단했습니다.

또 플로이드의 혈액에서 마약성 진통제인 펜타닐 성분이 검출됐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