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68255 1102020060460568255 08 0803001 6.1.12-RELEASE 110 조선비즈 60001327 false true true false 1591263670000 1591264761000

대세는 온라인 쇼핑… 카카오, 상거래 자회사 통합 검토

글자크기
조선비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카카오가 쇼핑과 캐릭터 사업 등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자회사 카카오커머스와 카카오IX의 합병 등 사업구조 재편을 검토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4일 카카오 등 IT업계에 따르면 카카오는 상거래 자회사 카카오커머스와 캐릭터 자회사 카카오IX 간 시너지 효과를 키우기 위한 작업을 진행중이다.

카카오커머스는 카카오톡의 ‘선물하기’와 ‘쇼핑하기’ 등 카카오 상거래 부문을 전담하는 자회사다. 지난해 매출 2961억원, 영업이익 757억원을 기록했다. 카카오IX는 라이언 등 ‘카카오프렌즈’의 캐릭터 사업을 맡고 있다. 카카오IX의 지난해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1450억원, 131억원이다.

업계에서는 최근 빠르게 성장하는 이커머스(전자상거래) 시장에 맞춰 카카오가 사업구조 재편에 나서는 것이라고 보고 있다. 선택과 집중을 통해 격변하는 시장에 보다 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전략을 취하는 것이다. 이커머스 시장 확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소비자들이 오프라인 구매보다 온라인 구매를 선호하며 나타난 결과다.

카카오IX 관계자는 "(합병을) 검토중인 것은 맞으나 아직 구체적으로 (방식이) 정해지지 않았다"고 했다. 카카오커머스 측도 "카카오IX와의 협업에 대해 꾸준히 논의하고 있다"며 "회사차원의 운영 형태나 사업구조 변경이 있을지는 아직 정해진 바 없다"고 했다.

박현익 기자(beepark@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