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66605 1092020060460566605 04 0401001 6.1.11-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1259425000 1591259521000

미국 시위 1만여명 체포…LA가 2천500명 제일 많아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전역에서 들불처럼 번지고 있는 인종차별 항의 시위 과정에서 1만명 이상이 경찰에 체포된 것으로 집계됐다고 AP통신이 현지시각 4일 보도했습니다.

지난달 25일 미네소타주에서 위조지폐 사용 신고를 받고 출동한 백인 데릭 쇼빈 전 경관이 무장도 하지 않은 흑인 조지 플로이드를 체포하는 과정에서 무릎으로 목을 9분 가까이 짓눌러 숨지게 만든 사건 이후 미국 주요 도시에서는 시위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경찰이 검거한 이들은 대부분 통행 금지 명령을 어겼거나, 해산명령에 불응하는 등 비교적 가벼운 범죄 혐의를 받고 있었으나 강도와 약탈 혐의로 체포된 이들도 수백명 있었습니다.

도시별로는 로스앤젤레스(LA)와 뉴욕에서 2천500여명, 2천여명이 경찰에 붙잡힌 것으로 파악됐으며 수도 워싱턴DC에서도 400여명이 검거됐다고 AP는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정영훈 기자 (jyh215@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