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52009 0182020060460552009 06 0601001 6.1.11-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1235118000 1591235168000 popular

대종상보다 더 화제된 박봄, 살짝 낯선 얼굴 탓?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대종상영화제 축하무대를 꾸몄을 뿐인데 화제를 모았다. 가수 박봄이 말이다. 이틀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다.

박봄은 지난 3일 오후 7시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서울 씨어터홀에서 열린 제 56회 대종상 영화제의 오프닝 무대를 장식했다.

시상식에 앞서 레드카펫에 등장한 박봄은 오렌지 컬러의 체크무늬 원피스와 킬힐을 신고 등장해 늘씬한 각선미를 자랑했다.

매일경제

대종상 영화제 박봄. 사진=대종상 영화제 캡쳐


이후 박봄은 대종상영화제 시상식 오프닝 무대를 열었다. 박봄은 등장과 함께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이름을 올렸고, 대종상에서 트로피를 받은 배우들보다 뜨거운 인기를 한몸에 받았다.

이는 살이 오른 얼굴 때문이었다. 늘씬한 각선미는 여전했지만, 살짝 달라진 얼굴에 대중들이 반응한 것. 이에 박봄 측은 “최근 살이 조금 찐 상태”이라며 건강에는 이상이 없음을 알렸다.

매일경제

대종상 영화제 박봄. 사진=옥영화 기자


한편 올해 대종상은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다. ‘백두산’의 이병헌이 남우 주연상을, ‘82년생 김지영’의 정유미가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