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43184 0182020060460543184 05 0508003 6.1.1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97919000 1591197965000

러츠, GS칼텍스와 재계약 “우승하러 다시 왔다”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여자 프로배구 GS칼텍스가 외국인 선수 러츠(26·미국)와 재계약을 맺었다.

GS칼텍스는 3일 러츠와 재계약을 공식 발표했다. “2019-20시즌을 함께했던 러츠를 2020-21시즌 V-리그에서 활약할 외국인 선수로 재영입했다”고 전했다.

GS칼텍스는 “러츠의 합류로 그동안 약점이었던 높이를 강화할 수 있었다. 무엇보다 특유의 긍정적인 성격으로 팀과의 호흡이 좋았다. 위기 상황에서 좋은 결정력을 펼쳐 최종 2위 성적에 기여했다”라고 재계약 배경을 설명했다.
매일경제

러츠는 GS칼텍스 유니폼을 입고 2020-21시즌 V리그 코트를 누빈다. 사진=김영구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러츠는 206cm의 높은 키로 여자 외국인 선수 역대 최장신이다. 득점 2위(589), 공격 종합 2위, 성공률 2위(41%), 후위1위, 블로킹 5위, 서브 7위를 기록했다. 2라운드 MVP 및 1회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하여 V리그에서 성공적인 시즌을 보냈다.

러츠는 “우승하러 다시 왔다. 2019-20시즌 2위에 머문 것이 상당히 아쉬웠다. 최선을 다하여 팀을 반드시 정상에 올려놓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2020 V리그 여자부 외국인 선수 드래프트는 4일 오후 2시 청담 리베라 호텔에서 진행된다. rok1954@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