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43112 0102020060460543112 02 0201001 6.1.11-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96674000 1591196773000 related

태안 밀입국 중국인 3명 추가 구속…경찰, 4명 추적 중

글자크기
서울신문

소형 보트서 흔적 찾는 해경 - 25일 오후 충남 태안군 근흥면 신진항 태안해경 전용부두에서 해경 관계자들이 전날 소원면 의항리 해변에서 발견한 소형 보트를 감식하고 있다. 해경은 중국인 6명이 이 보트를 타고 밀입국한 것으로 보고 있다. 2020.5.25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소형 보트를 타고 충남 태안으로 밀입국한 혐의(출입국관리법 위반)로 붙잡힌 중국인 3명이 3일 추가로 구속됐다.

이로써 태안으로 밀입국한 일행 8명 중 구속된 중국인은 4명으로 늘었다.

태안해양경찰서에 따르면 대전지방법원 서산지원은 이날 밤 중국인 A(33)씨 등 3명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거쳐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씨 등은 지난달 20일 오후 9시쯤 일행과 함께 소형 보트를 타고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시를 출발해 21일 오전 태안군 소원면 의향리 해변으로 밀입국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인근에 대기하고 있던 승합차를 타고 서해안고속도로를 통해 전남 목포로 이동했다.

지난달 23일 태안 해변에 버려진 보트를 발견한 주민 신고로 수사에 착수한 해경은 사흘 뒤 목포에서 B(43)씨를 일행 중 가장 먼저 검거했다.

이어 A씨와 C(37)씨도 목포에서 차례로 붙잡았고, D(49)씨는 지난달 31일 밤 광주시 북구 신안동 역전지구대를 찾아 자수했다.

해경은 달아난 4명을 검거하는 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