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33104 1082020060360533104 06 0601001 6.1.1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39226194 false true false false 1591165838000 1591165856000 related

'박한별 남편·승리 동업자' 유인석, 성매매 알선 혐의 인정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배우 박한별의 남편이자 빅뱅 출신 가수 승리의 동업자인 유인석이 성매매 알선 등의 혐의를 인정했다.

유인석 전 유리홀딩스 대표 변호인은 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6부(김래니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공판에서 "혐의를 모두 인정하며, 실질적인 가담 정도나 양형에 참작할 사유 등을 정리해 의견서로 제출하겠다"고 밝혔다.

유인석은 승리와 함께 2015년부터 2016년까지, 외국 투자자에게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경찰총장'이라 불린 윤규근 촌경과 골프를 치면서 유리홀딩스 회삿돈으로 비용을 결제한 혐의도 있다.

승리와 유인석의 혐의는 지난해 초 불거진 '버닝썬 게이트' 사건 수사 과정에서 드러났다. 승리는 유인석과 함께 성매매 알선 등의 혐의로 기소됐으나 지난 3월 군에 입대, 사건은 군사법원으로 이관됐다.

유인석은 박한별의 남편으로 잘 알려져있다. 박한별은 지난해 재판부에 "남편이 이 상황을 회피하거나 도주할 생각이 전혀 없습니다. 불구속 상태에서 계속해서 충실히 조사 받을 것을 한 가정의 아내로서 약속드립니다"라는 내용의 자필 탄원서를 제출하기도 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