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32246 0242020060360532246 07 0701001 6.1.11-RELEASE 24 이데일리 56424609 false true false false 1591164427000 1591164438000

재즈로 듣는 '오페라 아리아'는 어떨까?

글자크기

20일 '재즈 밋츠 오페라 아리아'

푸치니· 비제의 아리아를 재즈로

[이데일리 윤종성 기자] 롯데콘서트홀은 오는 20일 오전 11시 30분 엘 토요 콘서트 ‘재즈 밋츠 오페라 아리아’(Jazz Meets OPERA ARIA)를 개최한다.

재즈 피아노, 기타, 베이스, 퍼커션이 함께 하는 이번 공연은 주옥 같은 오페라 아리아에 재즈 분위기를 투영해 특별한 느낌을 선사한다.

공연에서는 △푸치니의 ‘토스카’ 중 ‘별은 빛나건만’ △푸치니의 ‘잔니 스키키’ 중 ‘오 사랑하는 나의 아버지’ △비제의 ‘진주 조개잡이’ 중 ‘귀에 남은 그대 음성’ △비제의 ‘카르멘’ 중 ‘하바네라’ △도니체티의 ‘사랑의 묘약’ 중 ‘남몰래 흘리는 눈물’ 등을 재즈로 듣는다.

이번 공연을 이끄는 재즈 피아니스트 송영주는 한국인 최초로 뉴욕 블루노트에서 단독 공연을 열었던 인물이다.

조수미, 양희은, 김동률, 성시경, 보아, 엑소, 규현 등 유수의 가수들이 선호하는 연주자로 유명하다.

지금까지 12장의 정규앨범을 발표했으며, ‘Love never fails’, ‘Tale of a city’, ‘Late fall’ 음반으로 세 차례 한국대중음악상을 수상했다.

‘포르테 디 콰트로’ 소속의 테너 김현수가 특별 게스트로 참여한다.

티켓 가격은 전석 3만원.

이데일리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