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29457 0512020060360529457 02 0201001 6.1.12-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60210000 1591160223000 related

강서구서 부활교회·쿠팡 관련 확진자 발생…3명 추가

글자크기
뉴스1

방역당국 관계자들이 한 시민의 검체 채취를 하고 있다./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최현만 기자 = 서울 강서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3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구는 양천구 부활교회에 참석한 50대 여성(구 54번·방화1동), 쿠팡 물류센터 확진자와 접촉한 40대 여성(구 53번·방화1동), 감염 경로가 아직 밝혀지지 않은 60대 남성(구 52번·등촌3동)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3일 밝혔다. 이 중 60대 남성은 이날 오전 서울시 확진자 현황에 포함됐다.

50대 여성은 지난달 31일 양천구 부활교회에 참석해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 2일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아 이날 오전 9시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40대 여성은 쿠팡 부천물류센터 확진자와 직장 내 접촉이 확인돼 지난달 27일부터 자가격리 중이었다. 지난 2일 근육통, 인후통 등 증상이 발현했으며 같은 날 검사를 받아 이날 오전 9시에 확진됐다.

60대 남성은 지난 1일 발열 등 증상이 발현돼 지난 2일 검사를 받았고 같은 날 오후 11시에 확진 통보를 받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방역당국은 감염경로를 확인하고 있다.
chm646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