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23358 0182020060360523358 04 0401001 6.1.12-RELEASE 18 매일경제 60518933 false false true false 1591148876000 1591754888000

美 `흑인사망` 사건 확산에 中서 `숨 쉴 수 없다` 티셔츠 판매

글자크기
'흑인 사망' 사건으로 미국 전역에서 항의 시위가 일어나자 중국의 온랑니 플랫품에서 '숨 쉴 수 없다'(I can't breathe)라는 문구를 새긴 티셔츠와 모자, 마스크가 팔리고 있다.

알리바바그룹의 도매 장터 '1688'에서는 30개 판매업체가 흑인 조지 플로이드가 백인 경찰에 목을 짓눌렸을 때 마지막으로 내뱉었던 말인 '숨 쉴 수 없다'는 문구가 적힌 제품을 팔고 있다고 중국 글로벌타임스가 3일 보도했다.

또 다른 온라인 장터 징둥(京東)에서도 비슷한 제품이 많이 올라와 있다.

글로벌타임스는 해외 고객들이 관련 제품을 중국에서 구입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광둥(廣東)성의 한 모자 공장 직원은 회사에서 이번 주부터 '숨 쉴 수 없다' 문구가 적힌 모자를 팔기 시작했는데 제품을 주문하거나 문의하는 사람은 대부분 아마존 같은 국경간 전자상거래 플랫폼에 있는 판매상이라고 말했다. 지금까지 주문량은 200개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